2020-04-09 21:40 (목)
전세계 사이버 범죄 피해 연간 1,130억 달러 규모
상태바
전세계 사이버 범죄 피해 연간 1,130억 달러 규모
  • 길민권
  • 승인 2013.10.14 17: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버 범죄 피해액 50% 늘어...매일 1백만명 이상 피해
모바일 사이버 범죄 증가…기업 정보유출 통로로 악용 우려
인터넷을 사용하는 성인 중 사이버 범죄를 경험한 사용자는 2012년 46%에서 올해41%로 감소한 반면, 1인당 사이버 범죄로 인한 금전적 피해는 지난해 197 달러에서 298달러로 5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만텍(www.symantec.co.kr)은 전세계적으로 사이버 범죄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사이버 범죄의 위험 및 피해 규모와 특징을 분석한 ‘2013 노턴 보고서(2013 Norton Report)’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18~34세 연령의 밀레니얼 세대(66%)가 45~64의 베이미 부머 세대(54%)보다 사이버 범죄의 피해자가 될 가능성이 더 높았으며, 남성(64%)이 여성(58%)보다 사이버 범죄를 더 많이 경험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밖에 공개된 와이파이 사용자(68%), 모바일 기기 사용자(63%), 소셜 네트워크 사용자(63%) 등이 피해를 입은 적이 있다고 밝혔다.

또한 사이버 범죄자들은 금전적 피해를 발생시키는 랜섬웨어, 스피어 피싱 등 보다 정교한 공격 기술을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모바일기기 사용자 중 49%가 개인 소유 모바일 기기를 업무에 활용하는 것으로 나타나 사이버 범죄자들이 이를 중요한 기업 정보를 유출하는 통로로 악용할 소지가 있어 새로운 보안 위협 요소로 나타났다.

시만텍 스티븐 트릴링 CTO는 “스마트폰,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에 대한 보안 인식이 PC에 대한 인식보다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는 마치 집에 보안 시스템을 갖추고 있으면서, 자동차 창문은 활짝 열어 놓는 것과 같다. 이러한 부주의는 다양한 사이버 범죄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2013 노턴 보고서 주요 내용을 보면, 사이버 범죄는 지난 12개월 간 사이버범죄 피해자는 총 3억 7,800백만명에 달하며 사이버범죄로 인한 손실 비용은 1,130억 달러, 1인당 평균 사이버범죄로 인한 손실 비용은 298달러, 사이버범죄 피해자는 매일 1백만명이상, 1초당 12명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모바일 및 클라우드 보안에 대한 조사다 이루어졌다. 조사에 따르면, 50%의 스마트폰 및 태블릿 사용자들이 손이 닿는 곳에 기기를 두고 수면을 취하고 비밀번호 설정, 보안 소프트웨어 사용 및 모바일 기기 파일 백업 등 기본적인 예방조치를 취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49%의 사용자들이 개인 모바일 기기를 업무에도 사용하고 36%는 개인용 기기의 업무 용도 사용에 있어 회사 정책이 없다고 응답했다. 34%는 자신의 업무용 기기로 소셜 네트워크에 접속하고 있으며 30%의 부모가 업무용 기기를 자신의 아이들과 공유하고 있었다.
 
더불어 63%가 스마트폰을, 30%가 태블릿을 소유하고 있으며 24%가 동일한 온라인 파일 저장 계정으로 개인 및 업무 문서를 함께 보관하고 있었다. 그리고 18%가 클라우드를 친구와 공유하고 21%가 가족과 공유한 것으로 조사됐다.

인터넷 보안에 대해서는 62%가 ‘인터넷 프라이버시’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응답했으며 61%가 인터넷에 올리는 모든 것은 타인에게 공유될 수 있다고 응답했다. 34%는 보안 위험성보다 접속 유지 상태의 편리함을 더 선호했으며 소셜 미디어 사용자의 39%는 소셜 미디어 이용 후 로그아웃을 하지 않는다고 응답했다.
 
소셜 미디어 사용자의 25%는 타인과 소셜 미디어 암호를 공유하고 있으며 소셜 미디어 사용자의 31%는 낯선 사람과 접속을 하고 12%는 소셜 미디어 해킹 및 사칭 등의 피해를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다.

시만텍 관계자는 “사이버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모바일 기기는 미니 컴퓨터와 같다는 인식과 함께,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강력하고 효과적인 보호 기능을 제공하는 모바일 보안 솔루션을 사용하고, 반드시 비밀번호를 설정해 각종 사이버 위협과 취약점으로부터 내 데이터를 보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사용할 때는 누가 내 파일에 대한 접근 권한이 있는지 항상 주의하고, 가능하다면 빌트인 보안 시스템을 갖고 있는 클라우드 솔루션을 사용함으로써 보안 위협을 최소화 할 수 있다”며 “공개된 와이파이 네트워크를 사용할 때에는 인터넷 뱅킹이나 온라인 쇼핑 등 민감한 거래를 피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2013 노턴 보고서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go.symantec.com/norton-report-2013에서, 노턴 모바일 보안 관련 제품은 여기에서 확인 가능하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