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10:52 (토)
MS, 윈도우7 기술지원 2020년 1월 14일 종료…국내 700만대 PC 위험에 노출
상태바
MS, 윈도우7 기술지원 2020년 1월 14일 종료…국내 700만대 PC 위험에 노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6.29 15: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windows-7-1028600_640.jpg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 윈도우(Windows) 7 기술지원이 오는 2020년 1월 14일자로 종료됨에 따라 신규 보안위협에 대응할 수 있도록 새로운 최신 운영체제로 교체를 권고한다고 6월 28일 밝혔다.

윈도우 7 기술지원 종료는 윈도우 7에 대해 신규 보안취약점 및 오류 개선을 지원하는 보안 업데이트 제공이 중단됨을 의미하며, 기술지원 종료 이후 윈도우 7에서 신규 보안취약점이 발견되어 해커가 악용한다면 이용자는 그 피해에 무방비로 노출되게 된다.

국내 윈도우 7 운영체제 이용 PC는 약 7백만 대로 여전히 높은 점유율(5월 기준 29.6%, statcounter)을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되며, 기술지원 종료 이후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종료 시점 전 보안 업데이트가 제공되는 최신 제품으로 업그레이드 하거나 대체 운영체제(리눅스 등)로 조속히 교체하는 등 이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자세한 권고사항은 118 사이버민원센터(국번없이 118) 또는 한국인터넷진흥원 보호나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KISA 이동근 침해사고분석단장은 “윈도우 7 기술지원 종료 시점이 200일 남은 시점에, 악성코드 감염 및 PC 내 저장된 민감 정보 유출과 같은 해커의 공격에 무방비로 노출되지 않도록 미리 대비하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