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3 18:00 (월)
SBS플러스-JBJ엔터, 미얀마 공중파TV 프로그램 제작 통해 가교 만들어
상태바
SBS플러스-JBJ엔터, 미얀마 공중파TV 프로그램 제작 통해 가교 만들어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06.13 10: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9회차-문화뉴스-SBS플러스-바로송출.jpg

SBS플러스와 JBJ엔터테인먼트가 공동으로 국가 간 가교 역할을 할 미얀마 공중파TV 프로그램 제작에 나선다.

SBS플러스(대표 김계홍)와 JBJ엔터테인먼트(회장 정분자)는 12일 SBS 프리즘타워에서 프로그램 공동사업을 골자로 한 계약 체결 소식을 전했다.   

양사는 이번 공동사업을 통해 미얀마 공중파 방송국인 포춘TV에 프로그램을 공급하기로 했다. 특히 한국의 예능 프로그램 제작 노하우를 살려 한류 콘텐츠 수출에 앞장서 나갈 계획이다.

JBJ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미얀마에서 두드러진 성과를 내고 있는 한상 기업이다. 한국-미얀마 합작 걸그룹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로즈쿼츠'가 이 회사 소속이다.

SBS플러스와 JBJ엔터테인먼트는 프로그램 공동 제작은 물론 해외 시장에서 한류 콘텐츠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양사는 한국과 미얀마 간 문화 교류 및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위한 가교 역할을 할 전망이다.

JBJ엔터테인먼트 정분자 회장은 "한국의 메이저 방송사와 미얀마 공중파 방송사의 공동사업에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며 "방송 콘텐츠를 기반으로 다양한 현지 사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