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9 23:26 (월)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신뢰할 수 있는 기술환경 위한 노력 소개
상태바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신뢰할 수 있는 기술환경 위한 노력 소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5.14 21: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정교화 정책협력법무실 총괄
▲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정교화 정책협력법무실 총괄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광화문 본사에서 최근 IT 업계의 화두가 되고 있는 개인 정보보호, 프라이버시, 보안 등을 아우르는 '신뢰(Trust)'를 주제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마이크로소프트의 신뢰할 수 있는 기술 환경 조성을 위한 노력을 소개했다. 이와 함께 글로벌 시장 조사 기관인 IDC와 공동으로 실시한 ‘디지털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도 조사’ 결과도 발표됐다.

이날 행사에서 마이크로소프트는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플랫폼 및 환경 조성을 위해 IT기업, 나아가 사회 구성원으로서 신뢰라는 핵심가치를 두고 기술이 미칠 영향에 대한 책임을 제시했다. 디지털 서비스 제공을 위해 보안, 프라이버시, 투명성, 규정 준수, 윤리 등 5가지 요인을 바탕으로 고객의 신뢰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보안은 고객의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관, 관리하고 책임지는 매우 중요한 사항으로, 마이크로소프트는 본사 사이버범죄 대응조직(Digital Crimes Unit)을 통해 사법 집행기관과 협력하여 범죄에 악용되는 사이버 위협을 없애고, 안전한 디지털 환경을 구축하는데 힘쓰고 있다. 프라이버시는 곧 인권으로 인식하고 가장 우선시되어야 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윤리 이사회를 설립해 마이크로소프트에서 개발하는 모든 솔루션을 관리하고 있다. AI의 개발은 인간의 편향된 의사결정이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원칙과 윤리에 의거해야 한다. 내부 AI 연구 인력을 위한 ‘AI 디자인 원칙’과 ‘AI 윤리 디자인 가이드’로 도덕적 AI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또한 자사의 책임감과 함께, 외부 커뮤니티 및 기관과 함께 신뢰할 수 있는 사이버 환경 조성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기업뿐 아니라 정책 및 규제, 소비자 인식 등이 함께 의견 일치를 이루고 각자의 책임을 다하는 깊이 있는 고민이 필요하다며, 실제 신뢰할 수 있는 환경 구축을 위한 마이크로소프트의 노력 사례를 소개했다. 그 예로, 올해 초 발표한 10가지 테크 이슈, ‘파리 콜’ 국제 협약, 안면인식 기술에 대한 규제 촉구, 교황청과 함께 AI의 윤리적 사용에 대한 마련 노력 등의 사례가 소개됐다.

한편 이날 미디어 브리핑에서는 글로벌 시장 조사 기관인 IDC와 마이크로소프트가 공동으로 실시한 ‘디지털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 신뢰 이해’ 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해당 조사는 한국을 비롯한 14개 아태지역 국가에서 6천4백 명이 참여했으며, 디지털 서비스를 제공하는 8개의 다양한 업종이 평가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업의 디지털 서비스를 믿을 수 있는 요소로 신뢰성(87%), 보안(85%), 프라이버시(85%)를 꼽았다. 디지털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들의 개인 정보 처리 방식을 신뢰한다고 답한 국내 응답자는 18%에 그쳤다. 이는 아태 지역의 신뢰도가 31%인 것에 비해 매우 낮은 수치이다.

더 중요한 결과는 응답자 중 절반 이상(56%)은 기업의 디지털 서비스를 이용하던 중 부정적인 경험을 하게 된다면 다른 기업의 서비스를 이용할 것이라는 답변을 내놨고, 40%는 디지털 서비스 사용을 아예 중단하고, 34%의 응답자는 서비스 이용을 줄일 것이라고 답해 신뢰도가 산업 전반에도 큰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시사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정교화 정책협력 법무실 총괄은 “IT 기업의 윤리적 책임과 사회적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되는 만큼, 기업과 개인 모두가 믿고 사용할 수 있는 플랫폼 구축이 중요하다"라며 “앞으로도 사회의 다양한 단체 및 구성원과 함께 인간을 향한 기술을 개발하고, 사회적 책임 또한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의료기관 정보보호 컨퍼런스 안내]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MPIS 2019
-MPIS 2019 사전등록:
http://conf.dailysecu.com/conference/mpis/2019.html
-참가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 mkgil@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