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05:10 (토)
라온시큐어, KISA 사이버보안 전문가 양성 교육기관 선정
상태바
라온시큐어, KISA 사이버보안 전문가 양성 교육기관 선정
  • 길민권
  • 승인 2013.07.09 10: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온화이트햇센터, 최정예 사이버보안 인력 양성 사업 교육기관으로 선정
라온시큐어에서 운영하는 라온 화이트햇 센터가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진행하는 ‘최정예 사이버보안 인력 양성 사업’의 파트너 교육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최근 3.20 사이버공격 및 국내 주요 기관의 웹사이트 해킹 사건 등 국가 기반 서비스의 정보보호 침해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국가 보안기능을 보다 강화하는데 가장 기본적인 사이버보안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 되었다. 특히 최근에 미래창조과학부가 발표한 ‘정보보호산업 발전 종합대책’ 중 ‘최정예 정보보호 전문인력 5,000명을 양성’하겠다는 정책이 반영된 사업이다.
 
라온 화이트햇 센터는 유명 화이트해커 출신의 강사진으로 구성된 점과 보안기술 및 취약점 분석을 바탕으로 이루어진 실무와 실습 위주의 능동적 교육 과정, 자문위원회 구성을 통한 교육생 및 교육과정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 능력을 인정 받아 이번 사업의 파트너 교육기관으로 선정 되었다.
 
라온시큐어 이순형 대표는 “이번 사업은 라온시큐어의 화이트해커 양성 교육기관인 라온 화이트햇 센터가 공식적으로 수주한 첫 사업”이라며 “작년 10월 시작한 라온 화이트햇 센터의 보안교육 사업에 대한 성장 가능성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아 기쁘고, 앞으로도 정부에서 추진하는 화이트해커 양성 계획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계획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교육 참가 희망자는 오는 7월 19일까지 라온 화이트햇 센터 홈페이지(www.whitehat.co.kr)에서 신청 가능하며, 정보보안 실무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선발된 교육생은 정보 및 증거수집, 보안시스템 대응, 바이러스 및 웜 분석 등 사이버 보안 실무에 대한 체계적인 교육을 받게 되며, KISA의 평가 등을 거쳐 최정예 사이버보안 인력으로 인증을 받게 된다.
 
라온 화이트햇 센터는 라온시큐어에서 운영하는 화이트해커 양성 보안전문 교육기관으로써, 국내 최정예 화이트해커로 구성된 강사진이 기업 내 보안실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실전에 도움이 되는 최신 해킹 보안 기술을 교육하고 있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