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1 18:05 (토)
2019년 국가지식재산 네트워크본격 가동
상태바
2019년 국가지식재산 네트워크본격 가동
  • 장성협 기자
  • 승인 2019.03.12 16: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사기관으로 한국특허전략개발원, 한국지식재산보호원, 한국저작권위원회 선정

지식재산전략기획단(정한근 단장)은 12일(화), 그랜드 인터컨티넨탈에서 2019년 국가지식재산네트워크를 운영할 기관으로 한국특허전략개발원, 한국지식재산보호원, 한국저작권위원회를 선정하고, 국가지식재산위원회 명의의 위촉장을 전달했다.

국가지식재산네트워크는 지식재산 유관기관과 단체간 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해 2012년도에 출범했으며, IP 창출·활용, 보호 및 저작권 등 3개 분과로 이뤄져 있고, 현재 60여개 이상 대학, 연구·개발, 저작권, 산업별 출연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그동안 KIPnet는 매년 지식재산 주요 트렌드에 따라 주요 지식재산 관련 현안 이슈를 선정하고 컨퍼런스 개최, 협의회·교육 등을 실시하며 지식재산 관련 기관 간 주요 소통채널로 자리매김해왔고 앞으로도 지식재산 관련 기관의 아이디어 및 애로사항 등을 발굴하고 파악하는 노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정한근 지식재산전략기획단장은 “5세대 이동통신의 상용화와 빅데이터의 활용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있어 지식재산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으며 지식재산의 보호와 활용을 위한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KIPnet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므로 간사기관이 촉진자가 돼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