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19:33 (수)
행정안전부, 세종시 이전 본격 시작
상태바
행정안전부, 세종시 이전 본격 시작
  • 장성협 기자
  • 승인 2019.02.07 16: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7일부터 3주간 이전, ‘70여년 간 서울 광화문 시대 마감’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가 1948년 내무부‧총무처 출범 이후 70여년 간의 서울 광화문 시대를 마감하고, 2019년 2월 7일부터 3주에 걸쳐 세종특별자치시로 이전한다.

행정안전부 세종시 이전은 문재인 정부 국정과제의 하나로, 2017년 행복도시법 개정 및 이에 따른 2018년 ‘중앙행정기관 등의 이전계획 변경고시’에 따라 확정됐다.

대상 인원은 서울청사와 세종시 내 임차청사에 있는 1,403명으로, 정부세종2청사에 우선 입주하되 부족한 공간에 대해서는 인근의 민간 건물에 임시로 이전한다.

이중, 세종 임차청사에 근무하는 23개 부서는 지난 1월 24일부터 3일 간 미리 이전을 마쳤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번 이전과 관련해, “지방분권‧균형발전의 주무부처인 행정안전부의 세종시 이전을 통해 행정부 전반의 효율성을 높이고, 중앙과 지방의 연계를 더욱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전기간 동안 업무공백을 최소화해 국민 여러분의 불편함이 없도록 하고, 불시 보안점검, 상황근무조 운영을 통해 안전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밝혔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