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11:45 (수)
안랩, 전년대비 1분기 매출↑, 영업이익↓
상태바
안랩, 전년대비 1분기 매출↑, 영업이익↓
  • 길민권
  • 승인 2013.05.09 03: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트워크보안 분야 인력 및 장비 투자 따른 비용증가로 영업이익 감소
안랩(대표 김홍선 www.ahnlab.com)은 8일 올해 1분기 매출액 277억원, 영업이익 0.76억원, 순이익 2.19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잠정 실적을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12.9억원(4.9%)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20.7억원(-96.5%) 감소했다.
 
안랩은 1사분기 네트워크보안 분야를 제외한 소프트웨어, 서비스, 컨설팅, SI 등에서 고른 매출 성장을 보였다.
 
한편 안랩은 “전년동기 대비 영업이익 감소는 네트워크 보안 분야 중장기 성장을 위한 투자가 주요 원인”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지난해부터 지속해온 관련 분야 투자가 2사분기 중 마무리되고 하반기부터 네트워크 보안부문 성과가 가시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또한 한 관계자는 “3.20 전산망 사고는 1사분기 성과에 영향을 준 바 없다”고 밝혔다. 안랩은 2사분기부터 3.20 전산망 사고 이후 관심을 끌고 있는 APT방어용 솔루션과 망분리 솔루션 대한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자사의 APT 방어용 솔루션인 ‘트러스와처’와 망분리 솔루션 ‘트러스존’으로 APT관련 시장 공략에 주력할 예정이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