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23:15 (토)
올해 최대 금융보안 컨퍼런스 FPIS 2013, 참가기업 모집중!
상태바
올해 최대 금융보안 컨퍼런스 FPIS 2013, 참가기업 모집중!
  • 길민권
  • 승인 2013.04.16 03: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금융기관 보안담당 의사결정자 대거 참석 예정
5월 14일 개최…금감원, 미래부, 안행부, 방통위, KISA 등 후원
지난 3.20 전산망 대란의 여파로 금융권에 대한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요구가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또 사이버공격의 최근 타깃이 상당부분 금융권에 집중되고 있는 만큼 금융권 보안담당자들의 사이버공격 대응방안도 더욱 강화되어야 할 상황이다. 뿐만 아니라 개인정보보호법 시행에 따른 금융권 개인정보보호 수준향상도 핫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이에 머니투데이와 데일리시큐는 공동으로 금융기관 정보보안과 개인정보보호 수준을 보다 향상시키고 국민들이 안전하게 사이버 금융거래를 할 수 있도록 <금융보안&개인정보보호 2013>(FPIS 2013) 컨퍼런스를 개최해 차세대 금융보안의 로드맵 제시 및 금융보안 구축 방법론, 금융보안의 기술 트렌드, 금융 개인정보보호 관련 솔루션 등 금융사 보안담당자들에게 실질적 보안정보를 제공할 자리를 마련했다.
 
오는 5월 14일(화) 양재동 엘타워 그레이스홀에서 개최될 FPIS 2013<금융보안&개인정보보호 2013> 컨퍼런스는 머니투데이와 데일리시큐가 공동 주최, 미래창조과학부, 안전행정부, 방송통신위원회, 금융감독원, 한국인터넷진흥원, 금융보안연구원, 금융관련 협회 및 학회, 은행, 카드 등 금융사, KISA 등의 후원으로 개최된다.
 
FPIS 2013 참가대상은 금융권 CISO, 금융정보보안 담당자, 금융기관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및 담당자, 보안시스템 운영자 등 국내 금융권 보안담당자 500여 명이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기조연설에는 금융위와 방통위 그리고 금융권 실무자의 발표가 이어지고, VIP 오찬에는 정부부처 장차관, 정부보안 담당자, 각 금융기관 CISO, 참가기업 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더불어 오후세션에는 금융정보보호와 개인정보보호로 트랙을 나누고 최신 금융보안과 개인정보보호 핫 이슈와 솔루션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로 구성돼 있다.
 
또한 머니투데이에서는 참가 기업의 키노트 발표 및 오후 세션발표 내용을 기획기사로 보도할 예정이며, 별도로 데일리시큐에서도 이날 발표내용에 대한 특집란을 마련해 자세하게 보도할 예정이다.
 
주최기관 관계자는 “금융보안의 중요성이 계속 대두되고 있는 시점에 FPIS 2013은 금융보안 담당자들에게 실질적인 보안 트랜드를 제공해 향후 금융보안 업무에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컨퍼런스 및 전시회 참가 기업들도 2013년 금융기관 대상 비즈니스에 여러모로 도움이 될 것이다. 정보보안 기업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FPIS 2013에 참가를 원하는 정보보안 기업은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에게 문의하면 된다.
-참가기업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mkgil@dailysecu.com / 010-8789-4377)
 
<FPIS 2013 / 금융보안 & 개인정보보호 2013 참가기업 모집>
-주제: 스마트 융합 시대에 필수적인 개인정보보호와 금융보안
-장소: 양재동 엘타워 그레이스홀
-일시: 5월 14일(화) 09:00~17:10
-주관: 머니투데이, 데일리시큐
-후원: 미래창조과학부, 안전행정부, 방송통신위원회, 금융감독원, 금융보안연구원, 한국인터넷진흥원, 금융보안 관련 협회 및 학회, 각 은행 및 카드 등 금융사
-참관객 대상: 금융권 의사결정권자 및 금융권 현업 실무자, IT전문가, 기업 및 기관 보안 담당자 500여 명
-등록비용: 사전등록 7만원, 현장등록 10만원(VAT 별도, 식사, 자료집, 다과 제공)
-VIP오찬: 소연회장에서 50명 내외로 금융관련 CIO 및 부처 장차관 인사, 정부보안 책임자, 보안기업 대표 등 참석
-참가업체 등록 마감: 2013년 4월 19일
-특집기사: 기조연설 및 세션발표 내용은 머니투데이 1개면 기획기사 게재
-보안기업 참가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 010-8789-4377)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