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17:07 (수)
‘2018년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예선대회 결과 발표
상태바
‘2018년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예선대회 결과 발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8.11.19 15: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1, Autobunter, AA, IMLAB, 이상SDS 등 4개 트랙 32개 팀 본선 진출

▲ '2018년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AI기반 악성코드 탐지 분야' 예선 대회(서울-강원 권역)에서 참가자들이 주어진 데이터셋을 분석하고 있다.
▲ '2018년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AI기반 악성코드 탐지 분야' 예선 대회(서울-강원 권역)에서 참가자들이 주어진 데이터셋을 분석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한국정보보호학회(회장 홍만표)와 함께 ‘R&D 데이터를 활용한 사이버보안 난제 해결‘이라는 주제로 진행한 ‘2018년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예선대회 결과를 19일(월) 발표했다.

이번 예선대회는 9월 10일부터 11월 10일까지 ◇인공지능(AI)기반 악성코드 탐지(대학(원)생 대상 참가부문 별도 운영) ◇AI기반 취약점 자동탐지 ◇AI기반 안드로이드 악성앱 탐지 ◇차량주행 데이터 기반 도난탐지의 4개 분야로 진행됐으며, 총 124팀(298명)이 참가했다.

예선대회 참가자들은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한국정보보호학회에서 제공한 정상-악성코드, 차량주행 데이터셋 등 학습 데이터를 활용하여 개발한 AI 기술 성능 등을 경연했고, 그 중 우수한 기술을 선보인 ‘F1’, ‘Autobunter,’, ‘AA’, ‘IMLAB’ 등 32개 팀이 본선대회에 진출했다.

올해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처음 실시한 AI기반 악성코드 탐지 분야 예선 대회는 11월 10일 서울-강원, 경기-충청, 호남 등 3개 권역에서 진행되었으며, 각 권역별 1위를 차지한 ‘이상SDS(서울-강원)’, ‘Chuiup Sicuejo(경기-충청)’, ‘Hawkis(호남)’팀을 포함한 총 7개 팀이 본선대회 진출 자격을 획득했다.

한편 본선대회는 오는 11월 30일(금)부터 12월 1일(토)까지 판교 정보보호 클러스터에서 개최되며, 기술 성능 및 발표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자(분야별 1~3위 팀)가 선정된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