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4 11:50 (목)
포티넷, NH농협에 차세대 방화벽 공급
상태바
포티넷, NH농협에 차세대 방화벽 공급
  • 길민권
  • 승인 2013.03.20 04: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점 및 본점 모든 인터넷 트래픽에 대한 보안 정책 수립 가능
포티넷 코리아(사장 최원식 www.fortinet.co.kr)는 자사의 차세대 방화벽인 포티게이트-3950B(FG-3950B™)가 NH농협의 중앙 네트워크 통제센터를 위한 핵심 보안 솔루션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날로 교묘해지는 보안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NH농협은 지난 2012년 하반기, 자사의 핵심 네트워크 보안 플랫폼 강화에 나섰다. 특히 이번 차기 보안 플랫폼의 도입 요구사항에 있어 NH농협은 애플리케이션의 효율적인 통제, 사용자 기반의 세밀한 보안 정책의 수립 및 웹 필터링과 네트워크 트래픽의 최적화를 지원하는 고성능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요구했다.
 
또한, 통합화 및 단일 포인트의 정책 제어와 관리를 위해 구축된 중앙 신규 데이터 통제센터로 전국 모든 NH농협 지점망의 인터넷 트래픽이 전송되기 때문에, 이번 차기 보안 솔루션은 보다 향상된 확장성과 신뢰성이 요구되었다.
 
이를 위해 포티넷과 더불어 체크포인트, 팔로알토 등 총 9개의 국내외 주요 보안 업체들은 이번 NH농협의 벤치마크 테스트(BMT)에 참여하여 업체별 솔루션의 시스템 성능, 보안 및 관리 기능을 선보였다.
 
NH농협의 보안 관계자는 “이번에 실시한 BMT에서 포티넷은 프로젝트에 요구 되는 보안 기능을 보여주어 농협의 차기 보안 솔루션 업체로 선정되었다”라며, “포티넷의 FG-3950B의 성능을 통해 오늘날 보안 기술의 가능성을 보았으며, 앞으로 NH농협의 요구사항을 충족하는 보안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포티넷 코리아 최원식 사장은 “포티넷의 엔터프라이즈급 보안 어플라이언스는 보안 시장의 테스트 경쟁에서 지속적으로 우위를 점하고 있다”라며, “우리는 보안 시장에 최고의 차세대 방화벽을 개발하기 위해 전념하고 있으며, 전세계 금융 기관, 공공 기관 및 대기업 네트워크 환경에 더 나은 보안성 및 제어권을 제공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