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20:30 (목)
인터넷 DNS 관리자 대상 실무기술 교육 열린다
상태바
인터넷 DNS 관리자 대상 실무기술 교육 열린다
  • 길민권
  • 승인 2013.03.14 0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ISA, 도메인네임시스템(DNS) 서버 구축 및 설정, 운영 등 교육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기주)은 인터넷 서비스의 기반 인프라인 도메인네임시스템(DNS)의 안정적 운영 지원을 위해 서버 구축부터 설정 및 운영 등에 관한 실무 기술교육을 오는 18일부터 진흥원 서초청사에서 실시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DNS는 홈페이지나 이메일 등에서 사용되는 도메인이름(예:kisa.or.kr)을 컴퓨터가 통신할 수 있는 IP주소(예:121.156.115.59)로 변환해주는 시스템으로, 이 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하면 해당 DNS 서버가 보유하고 있는 도메인으로 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게 된다.
 
또한 DNS를 운영하는 인터넷 운영자들이 서버 설정 시 오류가 있을 경우, 이용자들이 홈페이지를 이용할 때 접속 지연 또는 장애가 발생하는 등 정상적인 서비스 이용이 어렵게 된다.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지난해부터 DNS 서버를 보유하고 있는 인터넷 운영자 중 신청자를 대상으로 실습 중심의 실무 기술교육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는 3월부터 11월까지 총 6회를 계획하고 있다.
 
기본과정은 DNS 개념, 서버의 설치 및 구동, 환경 설정 방법 등을 중심으로 하며, 심화과정은 기본과정에 DNS 보안기술을 추가해 실시할 예정이다.
 
이계남 한국인터넷진흥원 인터넷주소관리센터장은 “모바일 인터넷이 확산되면서 DNS 서비스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높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인터넷 운영자들의 DNS 기술 이해도를 높임으로써 인터넷의 안정성 및 품질 제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