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21:31 (금)
한국인터넷진흥원-부산광역시, 부산 스마트시티 안전성 강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한국인터넷진흥원-부산광역시, 부산 스마트시티 안전성 강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8.09.18 15: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체신호 기반 독거노인 건강돌봄 실증사업 추진

▲ 부산시청에서 개최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부산광역시 상호 업무 협력에 관한 협약 체결식'에서 김석환 KISA 원장과 오거돈 부산시장이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부산시청에서 개최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부산광역시 상호 업무 협력에 관한 협약 체결식'에서 김석환 KISA 원장과 오거돈 부산시장이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부산광역시(시장 오거돈)와 부산 스마트시티 안전성을 강화하고 미래 융합ICT 신산업 등을 육성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18일(화) 부산시청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KISA와 부산시는 ◇부산지역 사이버 안전망 강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공공서비스 혁신 ◇안전한 스마트시티 조성 ◇4차 산업혁명 기술·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 ◇인터넷-정보보호 전문 인력양성 및 인식제고 등을 위해 협력하게 된다.

특히,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의 건강상태 확인 및 고독사 예방을 위해 심전도·심박수 기반의 개인식별 기능을 적용한 헬스 모니터링 기술 등을 개발하고 부산시와 함께 건강돌봄서비스 실증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동남정보보호지원센터를 중심으로 해양, 물류, 자동차 등 부산 특화산업 분야 약 30만 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정보보호 서비스 지원 및 부산 정보보호 기업 육성 등을 추진하며 종이문서 기반의 행정처리 절차를 모바일 메신저 기반 디지털 송달 체계로 전환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뿐만 아니라, KISA는 부산 스마트시티 시범사업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하여 IoT 보안 시험-인증 서비스 및 지능형 CCTV 성능 시험-인증 서비스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KISA 김석환 원장은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해서는 국민이 안심할 수 있도록 설계단계부터 사이버 보안을 내재화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인터넷진흥원은 4차 산업혁명 선도기관으로서 부산시 및 지역의 특화 산업에 인터넷-정보보호 기반을 강화하는데 기관의 전문역량을 최대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