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8 04:05 (목)
오연서 "예쁘다고 칭찬해주면 수줍고 민망하다"
상태바
오연서 "예쁘다고 칭찬해주면 수줍고 민망하다"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8.03.29 10: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SBS 파워FM 제공)
▲ (사진= SBS 파워FM 제공)

오연서가 "예쁘다"는 칭찬에 대해 "민망하다"고 말했다.

최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치즈인더트랩'의 주연배우 박해진(유정 역)과 오연서(홍설 역)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오연서는 이날 팬들의 "예쁘다"는 칭찬에 대해 "저는 예쁘다고 칭찬해주시면 수줍고 민망하다. '아하하' 이렇게 소리 낸다. 창피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오연서는 자신의 취미에 대해 "조금 수집벽이 있다"며 "인스타그램 아이디도 '오블리'인데 하트 모양을 되게 좋아한다. 하트 가방 같은 걸 사고, 필요가 없어도 사는 편"이라고 말했다.

오연서는 눈 여겨보고 있는 아이돌을 묻는 질문에 "요즘 트와이스, 블랙핑크가 좋다. 여자 아이돌들이 너무 예뻐서 흐뭇하게 바라보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박해진은 방탄소년단을 꼽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