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23:55 (수)
이창명, 30억 날린 사연 회자
상태바
이창명, 30억 날린 사연 회자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8.03.20 21: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방송화면)
▲ (사진= 방송화면)

방송인 이창명이 30억을 날린 사연이 회자되고 있다.

이창명은 지난 2012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 “사업을 하다 자그마치 30억을 날렸다”고 고백한 바 있다.

당시 그는 "그때 어머니가 걱정이 되셨는지 자주 '창명아 너는 그러면 안 된다'라고 다독이셨다. 그런데 실제로 내가 그럴 것 같은 느낌이 들더라"라며 김국진에게 '그런 적 없냐'고 되물었다.

이후 '출발드림팀'을 함께 했던 스태프가 이창명이 실의의 빠져있자 다시 '출발드림팀2'를 제안했다. 그는 "나는 정말 좋았는데 프로그램 편성이 안 됐다. 이창명이 MC라는 것은 구시대적인 카드다. 내가 PD여도 인정이 안 될 것 같았다"고 말했다.

그는 "나는 30억을 쓰고도 사업에 대해 몰랐다. 30억 쓰고 느낀 것이 딱 하나다. '식당하지 말아야지' 이거 하나다"라고 말해 이목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