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10:20 (화)
설현 "연습생 시절 영화보다가 쫓겨난 적 있다"
상태바
설현 "연습생 시절 영화보다가 쫓겨난 적 있다"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8.03.19 11: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방송화면)
▲ (사진= 방송화면)

설현이 영화 ’쿵푸팬더‘ 때문에 숙소에서 쫓겨난 사연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다.

설현은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출연했을 당시 “연습생 시절 쿵푸팬더 때문에 쫓겨난 적이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당시 연습생 시간이 오전 9시부터 밤 12시까지 연습을 했는데, 영화가 너무 보고싶어서 멤버들과 영화를 보러 갔다”며 “하지만 회사 상무님이 같은 영화를 보고 말았다”고 말했다.

설현은 "상무님께서 숙소에 와서 짐을 밖으로 다 빼고, 이제 부터 나오지 말라고 했었다. 연습실에도 저희들 짐이 밖으로 나와 있었다"며 쫓겨나게 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쉬니까 너무 좋았다. 일주일 정도 쉴줄 알았는데, 3일 정도 밖에 못 쉬어서 정말 아쉬웠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설현은 올해 영화 ‘안시성’ 개봉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