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04:55 (화)
신소율, '연기력에 미모까지, 다가진 여자'
상태바
신소율, '연기력에 미모까지, 다가진 여자'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8.03.02 10: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KBS 방송화면)
▲ (사진= KBS 방송화면)

'흑기사'에 출연한 신소율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신소율은 '흑기사'에서 마지막까지 하드캐리 하며 극의 긴장감과 활력을 더했다.

신소율은 극 중 초반에는 화려하고 통통 튀는 매력의 청담동 패션 편집샵 대표이자, 한 남자만 바라보는 순애보 같은 매력의 ‘영미’를 열연하며 극에 재미를 더했고, 중, 후반부터는 과거 사건의 진실을 유일하게 목격한 인물로 사건의 핵심 키로서 긴장감을 더하는 등 극에 활력을 불어넣어 시청자들의 기대감과 집중력을 높였다.

신소율은 '흑기사' 종영을 앞두고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되어 너무 감사하고 좋았다. 또한, 만난 작품이 '흑기사'라 더욱 행복했습니다!"라며 '흑기사'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감독님, 작가님을 비롯해 현장에서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함께 고생하신 모든 스태프 분들, 김래원 선배님과 오랜만에 다시 만난 신세경씨, 평소 친하게 지내는 서지혜씨를 비롯해 훌륭하신 배우 선후배님들과 함께 작업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작품을 위해 데뷔 이후 처음으로 머리도 길러보고 외적으로나 내적으로 성숙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이 컸다. 새로운 도전에 있어 어느 정도 만족스러운 결과에 뿌듯하지만, 늘 그렇듯이 작품이 끝나고 나니 아쉬움이 많이 크다"며 종영에 대한 아쉬움도 더했다.

한편 신소율이 출연한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는 지난달 8일 종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