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5 04:55 (토)
KISA 통합출범 2주년, 정보보호 전문기관으로 도약 결의
상태바
KISA 통합출범 2주년, 정보보호 전문기관으로 도약 결의
  • 길민권
  • 승인 2011.07.21 16: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9년 방송통신위원회 산하의 한국정보보호진흥원, 한국인터넷진흥원, 정보통신국제협력진흥원이 통합되어 공식 출범한 KISA(한국인터넷진흥원, 원장 서종렬)가 출범 2주년을 맞았다.
 
지난 2년간 KISA는 인터넷 침해사고 예방 및 대응 능력 향상 및 건전한 인터넷 윤리문화 확산을 위한 종합적인 계획 정립, 하나된 조직문화 형성, 통합 대표브랜드인 118과 같은 대표적인 결실을 이루었다.
 
2009년 7.7 디도스 이후 KISA는 인터넷침해대응센터(KISC)를 업그레이드 하여 개소하고, 사이버 디도스 대피소 및 사이버치료체계를 구축하여, 침해사고대응능력을 크게 향상시켰다. 이에 지난 3.4 디도스에도 선제적으로 대응으로 디도스대란으로 번지는 것을 막으며 성공적으로 대응했다.
 
또한, KISA는 인터넷의 익명성, 빠른 전파성을 악용한 악성댓글, 명예훼손, 허위사실유포 등 날로 심각해지는 인터넷의 역기능을 막고 건전한 인터넷 윤리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아름다운 인터넷 세상 만들기’캠페인, ‘한국인터넷드림단’ 활동, ‘인터넷윤리교실’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대대적으로 조직개편을 단행하며, 인터넷 윤리문화의 제도개선? 대국민 홍보 등을 본격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인터넷문화진흥단을 신설했다. 지금까지 주로 단편적인 이벤트 형식으로 전개했던 윤리운동을 보다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문화운동으로 추진하여 건강한 인터넷 문화 조성에 더욱 노력할 예정이다.
 
118 상담서비스의 출범 및 대표브랜드로의 정착도 KISA의 주목할만한 성과다. 2009년 1월 18일 정식 출범하여, 해킹, 바이러스, 개인정보, 스팸 등 정보보호 관련 상담 뿐만 아니라 인터넷, IT 분야에 대한 종합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118 상담서비스는 이제 KISA의 대표적인 대민 서비스로 자리매김하였다. 정보보호 관련 상담에 국한되었던 것을 인터넷상의 본인확인, 도메인 등 인터넷 전반으로 상담영역을 확대하고, 전화상담시스템을 개선하고 상담 전문인력을 늘려 민원상담 만족도 및 편의성을 제고시켰다. 또한, 365일 24시간 운영으로 상담건수가 출범 초기에 비해 10배 이상(3만건=>30만건) 증가하며, 고객만족도 제고에 기여하고 있다.
 
서종렬 KISA 원장은 “인터넷침해대응 능력 향상, 개인정보보호 확대, 윤리문화 확산을 KISA 2주년의 중점 목표로 두고, 전직원이 한마음이 되어 KISA가 세계 최고의 인터넷 전문기관, 정보보호 전문기관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라며, “앞으로 KISA는 보다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조직으로 거듭나, 국민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는 기관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
Tag
#KI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