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10:38 (수)
‘서울시 스마트시티 수출 협의회’ 공식 출범
상태바
‘서울시 스마트시티 수출 협의회’ 공식 출범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7.12.26 03: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왼쪽 두번째부터) 노승진 KOSMIC 이사장, 조동욱 한국스마트카드 상무, 김상철 한글과컴퓨터그룹 회장, 박원순 서울시장, 남영숙 WeGO 사무총장, 오수남 SUSA 단장
▲ (왼쪽 두번째부터) 노승진 KOSMIC 이사장, 조동욱 한국스마트카드 상무, 김상철 한글과컴퓨터그룹 회장, 박원순 서울시장, 남영숙 WeGO 사무총장, 오수남 SUSA 단장
한글과컴퓨터그룹(회장 김상철, 이하 한컴그룹)은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 한국스마트카드, 한국중소ICT기업해외진출협동조합(이하 KOSMIC), 세계스마트시티기구(이하 WeGO), 서울시정책수출사업단(이하 SUSA)과 함께 26일 서울시청에서 ‘서울특별시 스마트시티 수출 협의회’ 출범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는 김상철 한글과컴퓨터그룹 회장을 비롯해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윤형근 한국스마트카드 대표이사 직무대행, 노승진 KOSMIC 이사장, 남영숙 WeGO 사무총장, 오수남 SUSA 단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해 각 기관의 사업추진 현황 및 성과, 현안 등을 공유하며 서울시 스마트시티 해외 수출을 위한 협력방안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를 진행했다.

한컴그룹은 이번 협의체 출범을 통해 스마트시티 정책 관련 기술과 경험을 공유하고, 해외진출사업 공동 발굴, 해외 포럼 및 전시회 참여를 추진하는 등 서울형 스마트시티의 해외 확산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특히, 한컴그룹은 최근 추진 중인 베트남 스마트시티 수출 프로젝트를 협의체와 공동으로 추진할 것을 제안하고, 내년 상반기 중으로 베트남 현지에서 스마트시티 관련 세미나 및 비즈니스 미팅을 개최키로 의견을 모았다.

또한, 한컴MDS의 IoT 플랫폼과 국내 개인안전장비 대표 기업인 산청의 소방방재기술을 접목한 재난대응시스템을 비롯해 인공지능, 보안, VR/AR 등 한컴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스마트시티 핵심 요소 기술들을 서울형 스마트시티에도 적용할 계획이며, 해외 국가 및 도시 환경에 맞는 현지화 모델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은 “한컴그룹은 스마트시티에 필수적인 다양한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 및 해외 여러 국가에도 전자정부 시스템을 구축한 경험을 갖고 있다”며 “이러한 한컴그룹의 스마트시티 사업 역량과 서울형 스마트시티의 우수 정책, 구축 및 운용 노하우 등을 더해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한다면, 세계 스마트시티 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