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02:05 (일)
가비아, 메일통제와 보안정책 수립 서비스 출시
상태바
가비아, 메일통제와 보안정책 수립 서비스 출시
  • 길민권
  • 승인 2012.05.22 14: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부 메일통제 및 보안 정책 수립…제어 관리 도구 제공
고가의 독립형 메일 서버를 두지 않고도 회사가 정한 메일 정책에 따라 메일을 직접 통제할 수 있게 됐다.
 
IT 서비스 기업 가비아(www.gabia.com 대표 김홍국)가 회사 메일을 직접 통제할 수 있는 ‘매니지드 메일’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매니지드 메일은 회사가 내부 메일 통제 및 보안 정책을 수립하고 이를 직접 제어할 수 있도록 자체 관리 도구를 제공하는 서비스.
 
우선, 사내 메일 모니터링을 통해 메일 사용의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 사내 송수신 메일의 모니터링 설정 기능을 통해 받는 메일과 보내는 메일 각각에 대한 모니터링 대상을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다.
 
또, 삭제 메일 복원 및 타 메일 프로그램 관리도 가능하다. 메일이 삭제된 경우 웹?POP3 경로 및 IP를 추적할 수 있으며, 일주일 이내에 이를 복원할 수 있다. 아웃룩 등 다른 메일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경우 서버에서 삭제되도록 하거나 POP3/SMTP 사용 자체를 제한할 수도 있다.
 
뿐만 아니라 사용자 접속 내역 관리를 통해 어떤 계정이 언제 어디에서 접속했는지 확인할 수 있고 자주 접속하는 IP가 아닌 경우 경고 메시지를 보여주어 의심 IP 관리도 가능하다.
 
무엇보다 접속 IP 통제를 통해 사내 메일 시스템을 회사 내에서만 이용 할 수 있게 설정할 수 있어, 비밀번호 관리 소홀로 계정정보가 유출되어도 외부에서 접속할 수 없도록 해 안정성을 보장하고 있다.
 
한 중견 기업의 IT 담당자 김영선(남, 37세)씨는 “회사 메일에 문제가 생길 때마다 관리 업체에 전화하기도 번거롭고, 관리 업체와의 상담과정을 통해 중요 자료가 외부에 유출되고 있는 건 아닌지 보안 문제도 신경이 많이 쓰인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가비아 하이웍스오피스 사업부 이기붕 부장은 “협업의 비중이 커지고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는 업무 환경으로 변화되면서 메일의 중요성이 매우 커지고 있지만 정작 보안 관리에 있어서는 소홀한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매니지드 메일 출시로 단독으로 메일 서버를 가지고 있을 때나 가능했던 메일 통제를 회사별로 각각의 사정에 맞게 직접 관리할 수 있게 되어 중소, 중견 기업들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