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12:55 (금)
인포섹, 금융권 침해사고점검 종합서비스 출시
상태바
인포섹, 금융권 침해사고점검 종합서비스 출시
  • 길민권
  • 승인 2012.05.21 17: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기관 APT공격 피해방지…침해사고 흔적조사 체계 구축

보안관제전문업체 인포섹(www.skinfosec.com 대표 신수정)이 관제서비스 사업을 수행 하면서 축적한 차별화된 침해사고 분석 기술을 바탕으로 금융기관의 공개용 서버에 대한 침해사고 및 취약점 점검 서비스인 “금융권 침해사고점검 종합서비스”를 출시 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금융권 침해사고점검 종합서비스”는 고객의 제반 보안 방어 체계 구축에도 불구하고 발생할 수 있는 침해사고를 보다 신속하게 탐지하고, 대응하기 위해 “상시적인 침해사고 흔적조사 체계”를 구축하는 것은 물론 전자금융감독규정에 명시된 금융권 공개용 서버에 대한 정기점검 준수사항을 충족시켜 주는 서비스이다.
 
최근 지속 확산되고 있는 APT공격, 웹셀 업로드 공격은 악성코드와 Back door 은닉을 통해 장기간 시도되는 공격으로서 보안장비에 탐지 되지 못하는 공격이 많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인포섹은 해당 공격에 대한 흔적을 조사하기 위해 보안솔루션 Event 분석, Web-Shell 점검, 서버/웹 로그 분석, Backdoor 유무 같은 침해흔적조사 뿐만 아니라 예방적인 측면에서의 홈페이지 취약점/서버 취약점 점검을 통해 침해사고를 사전에 방지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포섹 관제사업본부 조래현 상무는 “이번에 새로 출시한 “금융권 침해사고점검 종합서비스”는 APT 공격으로 인한 금융기관의 피해 확산을 보다 효율적으로 대응하는 것은 물론 갈수록 지능화 되는 보안위협에 실시간 대응하기 위한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인포섹의 핵심기술 및 보안관제 노하우를 바탕으로 대한민국이 사이버보안강국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