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1 17:20 (월)
IoT인증 등 차세대 전자정부 인증 한 자리에
상태바
IoT인증 등 차세대 전자정부 인증 한 자리에
  • 장성협 기자
  • 승인 2016.10.31 16: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T(정보통신기술)가 급속한 속도로 발전하면서 전자정부의 역할이 커지는 가운데 국민들에게 편리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개인정보 필요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때마침 공공·업계·학계 인증 전문가가 모여 인증 정책, 기술 등 지식을 공유하고, 인증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행정자치부(장관 홍윤식)는 10월 31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제1회 전자정부 인증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행정자치부가 주최하고, 한국지역정보개발원(원장 손연기)이 주관했는데 최근 세계 각국은 ICT가 급속하게 발전함에 따라 다양한 유형의 전자정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자정부 서비스가 점점 정밀해지면서 생체인증, IoT인증 등 인증기술도 다각도로 발전하고 있어 이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차세대 전자정부 인증체계 도입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행정자치부는 행정·공공기관 담당자, 학계 및 업계 전문가와 함께 하는 ‘제1회 전자정부 인증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최신 인증기술 적용사례 등 차세대 인증기술 및 정책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는 장을 마련했다.

이 날 행사에서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의 임종인 교수는 인증의 중요성과 인증기술의 미래방향을 소개하고, 행정자치부에서는 전자정부 인증 현황, 향후전략 등 차세대 인증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한국인터넷진흥원, 한국정보통신연구원 및 인증 업체에서는 최근 화두가 되는 인증관련 새로운 표준동향, 바이오, 블록체인, 간편인증, 클라우드 및 전자정부서비스 인증 등 다양한 신규 인증기술을 사례와 함께 발표했다.

행정자치부는 앞으로 전자정부 인증 컨퍼런스를 연례행사로 개최하고, 전자정부 인증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한 토양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김성렬 행정자치부차관은 “국민들이 다양한 전자정부서비스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하기 위해서는 생체인증, IoT인증 등 신기술을 이용한 차세대 인증체계 도입이 시급하다.”라며, 차세대 전자정부 인증체계 추진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