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12:25 (토)
과기정통부 “SW 공급망 보안 확산될 수 있도록 맞춤형 지원 노력”
상태바
과기정통부 “SW 공급망 보안 확산될 수 있도록 맞춤형 지원 노력”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5.30 12: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도 제1차 공급망 보안 토론회 개최...산·학·연 전문가와 함께 ‘소프트웨어 공급망 보안 가이드라인 1.0’ 확산방안 논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는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이상중, 이하 ‘KISA’),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허성욱, 이하 ‘NIPA’) 등과 함께 5월 29일(수) KISA 서울청사에서 2024년도 제1차 SW 공급망 보안 포럼을 개최하고, 지난 5월13일에 공개한 ‘SW 공급망 보안 가이드라인(안내서) 1.0 (이하 ‘가이드라인’)’의 체계적인 확산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SW 공급망 보안 가이드라인 1.0’ 인쇄본 파일을 과기정통부, 국가정보원,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 등 정부기관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등 공공기관 및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KOSA) 등 협단체 누리집을 통해서 자유롭게 내려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2020년 이후 증가하고 있는 소프트웨어(SW) 개발-유통-운영 등 SW 공급망에 대한 사이버위협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과기정통부와 KISA는 2022년 10월 ‘SW 공급망 보안 포럼’을 발족하였다.

과기정통부는 그동안 포럼을 중심으로 미국, 유럽 등 주요국의 SW 구성요소 명세서(SBOM, SW Bill of Materials) 도입을 위한 제도화 동향을 공유하고, 국내 정부·공공 기관 및 기업 등의 현장에 적용하기 위한 체계적인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포럼은 산·학·연·관 전문가를 중심으로 가이드라인의 주요내용을 공유하고, 향후 정부·공공 및 기업 등 다양한 환경에 효과적으로 확산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가이드라인 집필에 직접 참여한 고려대학교 최윤성 교수, 한남대학교 이만희 교수, KAIST 강병훈 교수가 가이드라인 주요 내용 소개에 참여하여 ‘SBOM 기반 SW 공급망 보안 관리체계’, ‘국내 SBOM 실증 결과’ 및 ‘SBOM의 안전한 활용방안’ 등을 공유하였다.

이날 포럼 참석자들은 가이드라인의 주요내용에 공감하면서 보안 전문인력, 초기 투자 비용이 부족한 중소기업 등에 대한 지원방안, SBOM 및 SW 개발 환경 보안점검 목록의 활용 방안 등에 대한 상세 정보를 공유하고, 향후 발전 방향을 논의하였다.

과기정통부 정창림 정보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SBOM 기반 SW 공급망 보안을 통해 국산 SW의 품질을 개선하고, 공급망 전체의 투명성을 높여 국내 기업의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다.”고 강조하면서 “기업들이 큰 부담 없이 SW 기획, 개발 단계에서부터 SW 공급망 보안이 적용될 수 있도록 현장 수요 맞춤형 지원에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