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05:30 (목)
에이아이스페라-익스웨어랩스, 위협 헌팅 및 사이버 위협 대응 강화 위한 MOU 체결
상태바
에이아이스페라-익스웨어랩스, 위협 헌팅 및 사이버 위협 대응 강화 위한 MOU 체결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4.29 15: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리미널 IP의 CTI 활용해 OSINT 기반 위협 헌팅 강화
(왼쪽부터) 윤영 익스웨어랩스 대표이사, 강병탁 에이아이스페라 대표이사
(왼쪽부터) 윤영 익스웨어랩스 대표이사, 강병탁 에이아이스페라 대표이사

에이아이스페라 (AI Spera, 대표이사 강병탁)는 29일 OSINT 전문 기업 익스웨어랩스(ExWareLabs, 대표이사 윤영)와 위협 헌팅 및 사이버 위협 대응 강화를 위한 상호 전략적 제휴(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에이아이스페라는 CTI 검색엔진 크리미널 IP의 개발사로 전 세계 IP 주소 정보와 OSINT 정보를 수집 및 분석한 위협 인텔리전스를 검색엔진, API, 데이터셋, 기업용 솔루션으로 제공하고 있다.

익스웨어랩스는 OSINT 전문가 윤영 대표가 설립한 기업으로 검색엔진, SNS, 익명 공유 사이트 및 다크웹 해킹포럼 등 다방면의 출처에서 수집한 OSINT 정보를 통한 국내외 유명 기업들의 사이버 위협 탐지와 보안 자문에 특화되어 있다.

에이아이스페라와 익스웨어랩스 양사는 모두 OSINT를 기반으로 취약점, 공격자 정보 및 공격 표면의 위협 정보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서피스웹 상에서 찾을 수 있는 정보로 대부분의 사이버 공격이 발생한다는 점에 입각해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공격 대상이 기업일 경우에는 내부 관리자 페이지, 클라우드 정보, 영업자료, 개인정보, 사용중인 장치의 취약점이 외부에 노출되는 등 심각한 문제를 초래할 수 있어, OSINT와 CTI에 대한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이에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크리미널 IP의 OSINT, 사이버 위협 인텔리전스를 기반으로 빠르게 진화하는 사이버 위협에 적극 대응하며 사전 위협 헌팅 능력을 강화해 나갈 공동의 목표를 세웠다.

에이아이스페라 강병탁 대표이사는 “빠르게 발전하는 해킹 기술에 대응하기 위해서 사전 위협 탐지가 강조되어야 한다”며 “익스웨어랩스와의 제휴는 크리미널 IP의 데이터를 더욱 광범위하고, 다각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되어 위협 헌팅 능력을 강화하고 보안 위협에 적극적인 대응을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이아이스페라는 크리미널 IP 검색엔진의 글로벌 출시 이후 약 150개국의 회원들을 보유하고 있으며, 공격표면관리 솔루션 크리미널 IP ASM과 부정탐지 시스템 크리미널 IP FDS 등 기업용 보안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동시에 시스코(Cisco), 바이러스토탈(VirusTotal), 스노우플레이크(Snowflake)을 비롯한 40여개 사이버보안 기업들과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글로벌 네트워크를 넓혀가고 있다. 최근에는 미국 수모로직(Sumo Logic)의 SIEM, SOAR 플랫폼에 크리미널 IP의 위협 인텔리전스를 연동한 바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