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21:50 (목)
중소기업청, ‘2016년도 기술유출방지시스템 구축사업’ 사업자 선정
상태바
중소기업청, ‘2016년도 기술유출방지시스템 구축사업’ 사업자 선정
  • 데일리시큐
  • 승인 2016.07.18 18: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은 ‘2016년도 기술유출방지시스템 구축사업’ 사업자 선정 결과를 지난 12일 최종 발표했다.
 
‘2016년도 기술유출방지시스템 구축사업’은 뿌리산업 분야의 기업들을 대상으로 기술유출 가능성을 정밀 진단하고 국내 우수 기술로 개발된 ‘문서 보안 솔루션’ 공급을 통해 중소기업의 핵심 기술을 보호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하는 정부 지원 사업이다.
 
중소기업청 발표 결과에 따르면 이번 사업을 통해 선정된 기업들이 받게 되는 혜택은 총 14.4억 원이며 이 중 약 30%이상의 예산을 ‘문서중앙화 솔루션’ 도입에 배정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차세대 문서보안 솔루션으로 눈길을 끌고 있는 ‘문서중앙화 솔루션’은 사내 임직원 PC에자료 저장을 차단하고 모든 파일을 중앙 서버로 저장해 자료 유출을 원천적으로 방지하고 나아가 중앙화된 환경에서 사내 문서를 통합적으로 관리하여 기업 문서의 자산화 환경까지 구축 가능한 장점이 있다.
 
아울러 중앙 서버에 저장된 문서는 개인별 접근 권한 안에서 자유로운 협업 환경을 제공하고 문서 작업 시점에 따라 버전별로 관리하여 PC 고장, 사용자 실수 등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도 업무 연속성도 보장해준다.
 
한편, 이번 정부 지원 사업에 참여한 보안 솔루션 제조사 총 26개사의 제품 중 가장 많이 선택받은 제품은 이스트소프트의 문서중앙화 솔루션 ‘시큐어디스크’인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스트소프트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사업의 발표 결과 자사의 시큐어디스크 제품이 문서중앙화 솔루션 지원에 선정된 총 10개 기업에게 선택받는 성과를 거뒀다”며 “문서보안 시장에 ‘문서중앙화 솔루션’이 주목을 받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중소기업청이 주관한 ‘2016년도 기술유출방지시스템 구축사업’ 사업자 선정 결과는 공식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