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01:00 (목)
‘휴가철 데이터 백업 및 보안 수칙 7계명’
상태바
‘휴가철 데이터 백업 및 보안 수칙 7계명’
  • 데일리시큐
  • 승인 2016.07.07 17: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크로니스(지사장 서호익)는 오늘, 여름 휴가철을 맞아 장시간 자리를 비우는 직장인들의 안전한 데이터 관리를 위해 ‘휴가철 데이터 백업 및 보안 수칙 7계명’을 발표했다.
 
아크로니스가 발표한 ‘휴가철 데이터 백업 및 보안 수칙 7계명’은 다음과 같다.
◇휴가로 자리를 비우기 전, 중요한 데이터는 다수의 물리적 저장장치에 백업한다.
자리를 비우기 전 PC에 저장돼 있는 중요한 문서들을 PC나 이동식 저장장치 등 다양한 위치의 외부 저장 장치에 백업해 둔다. 이렇게 해두면 사용중인 하드디스크에 손상이 발생해도 데이터를 안전하게 유지할 수 있다.
 
◇클라우드 백업 서비스를 활용해 PC와 모바일 기기를 포함, 기타 디바이스의 데이터도 백업해 둔다.
PC나 외장하드 등 물리적 백업 외에도 애플리케이션 등을 통해 기기 데이터를 클라우드 스토리지에 백업해 두면 이중의 데이터 보호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최근에는 통신업체나 포털에서도 기본 10기가 정도의 클라우드 공간을 무료로 제공하는데 클라우드 보관이 적합하다고 판단되는 문서에 한해 백업해 두기 유용하다.
 
◇새로운 프로그램 설치 전에 항상 안전성 여부를 확인하라.
새 프로그램, 업데이트 또는 드라이버를 설치하기 전에 안전성 여부를 반드시 체크하고 전체 백업을 완료하여 사전에 데이터 손실을 예방해야 한다. 이렇게 하면 불안정한 프로그램 구동으로 문제가 발생해도 데이터 손실 없이 시스템을 원래 상태로 다시 복구할 수 있다.
 
◇메인 컴퓨터 및 서버는 시스템 전체를 백업하고 백업 작업을 자동화하여 정기적으로 수행하라.
갑작스런 시스템 사고에 ‘시스템 백업’만한 대비책이 없다. 단순 데이터 백업에만 의존할 경우 악성코드 감염 또는 물리적 재해에 따른 컴퓨터 작동 중단 및 애플리케이션 손상 시 기존의 컴퓨팅 환경으로 완벽히 복구되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 따라서 최초 1회는 전체 시스템을 백업하고 이후에는 변경된 사항만 주기적으로 백업하도록 증분 또는 차등 백업을 자동 설정해두면 편리하게 업데이트된 내용만 추가적으로 저장되므로 백업 속도도 빠르고 디스크 공간도 절약할 수 있다.
 
◇기업 서버 및 데이터에 대한 액세스 권한을 강화한 데이터 관리 및 보안 솔루션을 활용한다.
스마트워크 환경이 확대됨에 따라 데이터에 안전하게 액세스할 수 있는 높은 수준의 IT 인프라 보안 및 제어 솔루션의 수요가 높다. 내외부에서도 개인 디바이스를 통해 기업 데이터에 대해 자유롭게 접근하되 모니터링 및 인증 기능 등을 통한 ‘이중 보안 솔루션’을 활용한다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근무가 가능하다. 또한 업무에 중요한 PC와 디바이스용 백신 프로그램을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하고 정기적으로 보안 검사를 실시해둔다면 반복된 피해 및 예상 가능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사용중인 보안 및 백업 솔루션의 기술 지원 여부를 체크한다.
보안 및 백업 솔루션을 구축해둔 기업이라도 업데이트나 버그 수정, 패치 등의 기술지원 여부를 지속적으로 체크하는 것이 좋다. 특히, 기업 IT 관계자들은 솔루션과 연휴 기간 내 기술 지원 서비스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미리 체크해두고 만일의 사고에 대안을 염두해두는 것이 중요하다.
 
◇데이터 복구 플랜은 철저히 확인하고 계획하라.
데이터 손실이나 시스템 장애가 발생해도 재해 복구 솔루션이 제대로 구축되어 있다면 빠르게 시스템을 복원할 수 있다. 이를 위해 기존에 설치해둔 백업 제품이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는지 제품의 업데이트나 기술지원이 지속적으로 되고 있는지 등의 여부를 꼼꼼히 체크해 둘 필요가 있다.
 
아크로니스코리아 서호익 대표는 “오늘날 데이터는 마치 공기처럼 모든 장소에 존재하고 있다. 디지털 기기는 기술 발전과 더불어 언제든 교체 가능하지만 데이터는 그 무엇으로도 교체할 수 없다. 데이터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입장에서 연휴 및 휴가 시즌은 기업 고객의 데이터 보호가 가장 염려되는 시점이다”라며 “연휴기간 기업 데이터 관리를 위해 철저한 대비책 및 사고 발생시 복구 플랜을 수립하고 실행하여 디지털 자산의 보호에 적극 나서야 한다. 아크로니스는 기업 고객들이 데이터 손실이라는 최악의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