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4 03:35 (화)
삼성SDS, 물류사업 분할 등 사업재편 검토
상태바
삼성SDS, 물류사업 분할 등 사업재편 검토
  • 데일리시큐
  • 승인 2016.06.07 13: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SDS(대표이사 정유성)는 7일 자율공시를 통해 글로벌 물류 경쟁력 강화 및 경영역량의 집중을 위해 물류사업 분할을 검토하고 나머지 사업의 경쟁력 강화방안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삼성SDS는 IT서비스 사업을 통해 축적된 IT기술과 업종 전문성을 활용하여 2012년부터 물류사업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여 왔고 지난해 약 2조 6천억원의 물류사업 매출을 달성하는 등 성과를 창출했다.
 
그러나 2016년 말이면 삼성전자 등 관계사 물동량 대부분을 수행할 예정이어서 향후 지속 성장을 위해서는 대외사업 확대가 절실한 상황이다. 대외사업 확대를 위해서 물류 전문기업으로서의 브랜드 정립, 글로벌 실행력 및 영업네트워크 확충을 위한 M&A, 신규사업 진출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이에 대한 신속한 의사결정 및 실행을 위해 물류 전문 경영체계 구축 차원에서 물류사업 분할을 검토할 예정이다.
 
물류 외 사업부문에서도 고객의 지속적인 IT비용 효율화 요구, IoT, Big Data 등 IT 신기술의 출현, 글로벌 클라우드 업체와 같은 새로운 경쟁업체의 시장 진입 등 국내외 시장환경이 급변하고 있어지속 성장을 위한 경쟁력 강화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삼성SDS는 외부 전문기관과의 논의를 통해 상세 분할방안을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