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2 22:05 (일)
올해 여성발명왕, 지문 인증 바코드 스캐너 시스템 개발한 이혜진씨
상태바
올해 여성발명왕, 지문 인증 바코드 스캐너 시스템 개발한 이혜진씨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8.29 14: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의 여성발명왕 이혜진씨(우)가 김순선 한국여성발명협회장(좌)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의 여성발명왕 이혜진씨(우)가 김순선 한국여성발명협회장(좌)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계 유일의 여성 발명 축제, ‘2022 여성발명왕 엑스포(EXPO)’(대한민국 세계여성발명대회 및 여성발명품박람회)가 8월 27일 시상식을 끝으로 사흘 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특허청(청장 이인실)이 주최하고 한국여성발명협회(회장 김순선)가 주관한 ‘여성발명왕 엑스포(EXPO)’에는 18개국 280여명의 여성 발명인이 참가했다. 이번 행사는 3년 만에 전시장에서 대면으로 개최하며 전 세계 여성의 우수한 발명품을 선보였다.

올해 15회를 맞이한 세계여성발명대회에는 국내외 여성발명품 306점이 출품된 가운데 대한민국 발명가 이혜진씨가 ‘사용자의 지문 인증을 통해 동작하는 바코드 스캐너 시스템’으로 영예의 그랑프리를 수상하며 올해의 여성발명왕 타이틀을 획득했다.

이 발명품은 국내 최초로 개발된 지문인식형 융합 바코드 리더기로, 생체 정보를 바코드 리더기에 등록시킨 후 지문 인증을 거쳐 사용을 개시함으로써 물류 흐름 전 과정에서 투명성을 확보하고 보안 신뢰도를 높였다.

그랑프리를 수상한 이혜진 씨는 “물류 현장 근로자의 수고로움을 덜어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3년여간 개발했다.”며 “출시를 앞둔 시점에 큰 상을 수상하여 기분 좋은 출발을 하게 됐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