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7 21:55 (일)
틸론, 논산시에 VDI 기술 기반 재택근무 지원 시스템 구축
상태바
틸론, 논산시에 VDI 기술 기반 재택근무 지원 시스템 구축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8.10 15: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안기능확인서 획득한 데스크톱 가상화(VDI) 솔루션으로 보안성과 업무 연속성 보장
논산시 재택근무 지원 시스템 과정을 나타낸 사진(사진 제공- 틸론)

틸론(대표 최백준)은 논산시에 틸론 VDI 솔루션 ‘디스테이션(Dstation) v9.0’을 기반으로 한 재택근무 지원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구축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 도입된 ‘디스테이션 v9.0’은 가상화 관리제품 분야에서 보안기능확인서를 획득하며 보안 적합성을 인증받은 VDI 솔루션이다. 서비스 및 에이전트 무결성 기능, 중복 세션 및 재사용 방지, 통신 및 저장 데이터 암호화 처리, 프로세스 실행 통제, 접근 권한 통제 등 기존 CC인증 대비 보안성이 한층 강화되었다.

논산시 재택근무 지원 시스템은 외부에서 직원이 접속하면 논산시 메인 서버 자원을 할당해 가상 데스크톱 환경을 개별 제공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이를 통해 업무 중 생산, 저장되는 모든 자료와 데이터는 메인 운영 서버에 저장되어 보호된다. 데이터를 중앙 서버에서 관리하기에 사내와 동일한 보안정책을 유지할 수 있어 VPN 대비 보안성이 높고 OTP인증, 캡쳐 방지, 워터마크 등의 기술도 함께 도입해 한층 더 강화된 보안체계를 확보하였다.

틸론의 최백준 대표는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재택근무가 보편화되고, 기존 정부원격근무방식(GVPN)에서 발전된 재택근무 시스템의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보안성과 유연성이 확보된 업무 환경을 위한 정부 및 지자체의 VDI 구축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라며 “국내 최다 공공 레퍼런스 경험을 기반으로 행정 효율 향상을 위한 스마트워크 환경 구현에 지속적으로 힘쓸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