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09:45 (수)
부산시-IBM, 양자컴퓨터 생태계 조성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
상태바
부산시-IBM, 양자컴퓨터 생태계 조성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7.22 15: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지난 7월 21일 미IBM, 한국IBM과 양자컴퓨터 생태계 조성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지역 경제 발전의 원동력으로서 양자 컴퓨팅을 활용하기 위해 IBM과의 보다 광범위한 협력 관계를 모색하고 있는 만큼, 아직 초기 단계에 있는 대한민국 양자 기술의 저변 확대를 부산이 선도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부산시는 기대하고 있다.

양자 컴퓨팅은 기존의 컴퓨터와 완전히 다른 새로운 기반의 컴퓨팅 기술로 현존하는 슈퍼컴퓨터에서 다루기 어렵거나 불가능한 문제에 대한 답을 줄 수 있다고 알려져 있으며 의약품 개발, 차세대 배터리 설계, 부식 분석, 자동차 구조 분석, 신소재 개발 등 다양한 유형의 비지니스 분야에서 획기적인 문제 해결 방식을 제공함으로써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 내는 전략 산업을 만들어 낼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양자컴퓨팅은 이미 확립된 산업에 가치를 더해 새롭게 성장하는 산업을 대표할 수 있다.

세계에서 가장 대단위의 양자 컴퓨터를 제공하는 미 IBM은 매일 IBM 퀀텀 시스템에서 수십 억 회의 회로를 구동하는 400,000명 이상의 매우 적극적인 사용자 커뮤니티를 구축하였으며, 해당 커뮤니티에서는 배터리 화학, 해상 운송, OLED 재료 설계, 머신 러닝 등에서 응용 사례를 개발하였을 뿐 아니라, 지금까지 1,800편 이상의 연구보고서를 출판한 바 있다.

제이 감베타(Jay Gambetta) IBM 퀀텀 수석연구원 겸 부사장은 "이번 MOU를 통해 부산시와 IBM은 산업 연구에서 학생 교육에 이르기까지 모든 분야에 양자 컴퓨팅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지역 산업을 가속화하는 데 노력하기로 했다"라고 말했다.

부산시는 IBM의 양자컴퓨팅 기술을 지역기구과 연구기관에 제공함으로써 이 같은 IBM과의 관계를 지속할 계획이다. 목표는 지역 내 상업용 양자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공공 투자 사이클을 촉진하는 데 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양자컴퓨터가 디지털 전환을 넘어 인류 문명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킬 시점이 멀지 않았다”라며 “이번 IBM과의 MOU를 계기로 양자컴퓨터를 이용한 한국의 과학과 기술 연구를 세계적인 수준으로 끌어올리고 향후에는 양자컴퓨터 콤플렉스 조성을 통해 부산을 ICT 신산업의 허브로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