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00:35 (일)
한국 CEO, 전 세계 CEO 대비 지속가능성에 대한 우선 순위 낮아
상태바
한국 CEO, 전 세계 CEO 대비 지속가능성에 대한 우선 순위 낮아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7.08 17: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M기업가치연구소, 전 세계 CEO 대상 연례 보고서 발표
오수명 한국IBM 컨설팅 상무
오수명 한국IBM 컨설팅 상무

IBM기업가치연구소가 지속가능성이 기업 경영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CEO를 대상으로 조사한 연례 보고서를 발표했다.

IBM기업가치연구소(IBV)의 CEO 연구에 따르면, 전 세계적으로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이 기업 경영에서 차지하는 중요성이 점차 높아지고 있으며, CEO들은 지속가능성을 비즈니스 필수 성장 동력으로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한국의 많은 CEO들(약 50%)은 비즈니스 리더가 환경과 지역 사회에 미치는 비즈니스 영향에 대해 책임을 져야 한다는 데 동의하면서도, 오직 일부만이 지속가능성을 최우선 순위 과제로 꼽았다.

전 세계 3,000명 이상의 CEO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IBM의 연례 CEO 연구 결과에 따르면, 절반 이상(51%)의 응답자가 지속 가능성을 조직의 최우선 순위로 꼽았다. 이는 2021년보다 37% 증가한 수치이다. 그러나 지속가능성을 높이는 것이 최우선 과제라고 말한 한국 응답자는 35%에 그쳐 세계적인 추이와 큰 차이를 보였다.

한국 CEO의 절반 이상(51%)이 지속가능성에 대한 투자가 비즈니스 성장을 가속화할 것이라는 데 동의했지만, 63%는 불확실한 ROI와 경제적 이점이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하는 데 가장 큰 도전이라고 언급했다. 한국 CEO의 78%는 적어도 지속가능성 전략을 구현하는 시험 단계에 있거나 전략의 일부를 실행하고 있다고 답변했으나 조직 전체에서 지속가능성 전략을 구현하고 있다고 답한 CEO는 19%에 불과했다.

오수명 한국IBM 컨설팅 상무는 “전 세계 CEO들은 코로나19, 지정학적 리스크, 원자재 가격 상승, 인재 부족 등 복잡한 경영 환경에서 기업을 이끌어가고 있다”라며 “이러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글로벌 CEO들은 고객, 직원, 투자자에게 지속가능 경영이 매우 중요하다는 점에서 최우선 순위 경영 과제에 지속가능성을 포함하고 있다. 그러나 대다수의 한국 CEO들은 지속가능성보다는 공급망 붕괴(53%), 규제(49%), 사이버 보안 리스크(47%)와 같은 현안에 집중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라고 말했다.

IBM CEO 연구 보고서 전문은 IBM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