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18:25 (목)
쌍용정보통신, 지자체 행정정보서비스 안정적 운영 위한 비상지원체계 가동
상태바
쌍용정보통신, 지자체 행정정보서비스 안정적 운영 위한 비상지원체계 가동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7.05 16: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공통기반 상반기 장애대응 모의훈련 (사진 제공- 쌍용정보통신)
2022년 공통기반 상반기 장애대응 모의훈련 (사진 제공- 쌍용정보통신)

아이티센그룹의 쌍용정보통신은 한국지역정보개발원(이하 개발원)과 함께 장마철 지자체 행정정보서비스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비상지원 체계 가동을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장마철 집중호우에 따른 지자체 전산실 침수 및 낙뢰로 인한 정전 등이 유발하는 주요 행정정보서비스의 장애 및 중단을 사전에 예방하고 장애 발생 시, 신속한 복구를 위해 추진된 이번 ‘비상지원 체계 가동’은 6월 22일부터 시작되어 장마가 끝나는 8월 말까지 진행된다.

개발원은 지자체 전산실 피해 예방을 위해 총 14개 점검 항목이 수록된 기반시설(전기, 항온항습기, UPS 등) 점검 가이드를 전 지자체에 배포했다.

또한 피해 발생 시 신속한 장애 복구를 위해 기상상황에 따른 비상근무 체계 구축, 유지관리사업단-개발원과 지자체 간 야간 및 휴일 비상지원체계 구축, 권역별 예비부품 확보 및 배치 등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더불어 실제 피해상황 발생시 비상대응체계 점검을 위한 장애대응 모의훈련을 지난 23일 실시했다. 이번 모의훈련은 전국 245개 지자체 담당자가 모두 참여하여, 집중호우/태풍 등의 기상상황에 의한 장애 발생시 신속하게 복구할 수 있도록 시나리오를 구성, 점검/조치/현장대응 등 필수 훈련을 모두 실시하였다.

쌍용정보통신 관계자는 “장마철 기상악화로 인한 재해발생 시 행정업무 장애로 인한 행정정보서비스 제공에 문제가 없도록 안정적인 비상지원체계를 구축하였다”라며 “전 국민들에게 안정적인 대민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이티센그룹은 지자체 표준행정업무시스템의 기반인 공통기반 및 재해복구시스템 유지관리사업을 9년 연속 안정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