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18:25 (목)
센스톤, KDB 산업은행으로부터 신규 투자 유치받아
상태바
센스톤, KDB 산업은행으로부터 신규 투자 유치받아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6.14 15: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확산에 따른 차세대 인증보안기술 수요 및 성장성 높이 평가

센스톤(대표 유창훈)은 KDB산업은행으로부터 OTAC의 기술력과 시장성을 인정받아 50억원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센스톤 측은 이번 투자를 발판 삼아 OTAC 기술의 강력한 보안성과 편의성을 앞세워 차세대 인증보안기술 수요가 높은 금융, 통신, 사물인터넷(IoT) 산업을 중심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는 전 세계적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확산에 따른 검증된 사용자 및 기기 인증보안 솔루션의 필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는 가운데 센스톤의 기술력과 성장가능성을 높이 평가받은 결과로, 최근 카드 태깅형 모바일 OTP를 앞세워 글로벌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센스톤에게 든든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센스톤은 최근 괄목할 만한 행보를 거듭하고 있다. 지난 해 하반기 토스뱅크에 고액송금을 위한 카드 태깅형 모바일 OTP를 공급한 이후, 국내 금융권, 공공기관, 일반 기업들의 관심이 크게 높아져 현재 다수의 고객들과 적극적인 논의가 이어지는 중이다. 게다가 해외 전시회를 통한 적극적인 대외 홍보에 나서면서 아시아는 물론, 유럽 및 미주권에서도 심층적인 논의로 연결되고 있다.

특히, 최근 개최된 글로벌 비즈니스 어워드에서 잇따라 최고의 스타트업 자리에 오르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의 위상도 점차 높아지는 모습이다. 센스톤의 글로벌 헤드쿼터 swIDch(스위치)는 지난 3월 제18회 사이버시큐리티 글로벌 엑셀런스 어워드에서 '보안 서비스 분야 올해의 스타트업'에 선정된 데 이어, 지난 4월 제17회 IT월드 어워즈의 '보안 소프트웨어 분야 올해의 스타트업', 지난 5월 제14회 골든 브릿지 비즈니스 및 이노베이션 어워즈 '보안 소프트웨어 분야 올해의 스타트업'을 연이어 수상한 바 있다.

센스톤 유창훈 대표는 “센스톤은 창립 이래 '절대 실현 불가능한 기술'이라는 편견에 맞서 '누구도 가보지 않았던 전혀 새로운 시장'을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개척해 나가는 중이다"라며 "이번 투자로 든든한 후원자이자 지원군을 새로 얻게 된 만큼, 그동안 기존 인증보안 기술의 한계로 포기해야만 했던 전세계 산업과 시장들을 적극 발굴하여 혁신 사례를 계속해서 늘려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