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17:15 (목)
스텔스솔루션, 사이버보안컨퍼런스 ‘RSA 2022’ 참가
상태바
스텔스솔루션, 사이버보안컨퍼런스 ‘RSA 2022’ 참가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2.06.08 17: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스텔스솔루션
사진제공= 스텔스솔루션

보안 솔루션 기업 주식회사 스텔스솔루션(대표 왕효근)은 6일(현지시간)부터 9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사이버보안컨퍼런스 ‘RSA 2022’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스텔스솔루션은 ‘RSA 2022’에서 차세대 보안 패러다임인 Moving Target Defense(이하 MTD)에 대해 소개하고 이를 기반으로 자체 개발한 ‘스텔스MTD’를 선보일 예정이다.

MTD는 기존의 정적인 네트워크 환경에서의 공격자 우위의 비대칭적 공방관계를 역전시키기 위해 연구 및 개발되고 있는 방어 전략으로, 보호 대상의 주요 속성을 능동적으로 변화시켜 각종 사이버 공격을 사전에 차단하는 능동적인 사전(Proactive) 보안 전략이다.

이러한 전략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스텔스MTD는 ‘네트워크 주소 변이 모듈’, ‘네트워크 기만 모듈’, ‘네트워크 모사 모듈’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스텔스MTD의 핵심 기술인 ‘네트워크 주소 변이 모듈’은 네트워크 호스트의 IP 주소와 PORT 번호를 매우 빠르게 변화시켜 특정 네트워크 호스트에 시도되는 다양한 공격을 사전 차단한다.

또한, 스텔스MTD의 주요 특징 중 하나는 제로 트러스트(zero trust) 기반의 서버 추적 및 인증 정책으로, 인증이 완료된 경우에만 서버에 접속할 수 있다.

스텔스솔루션 관계자는 “시스템 구성의 이러한 지속적이고 무작위한 변화를 통해 불확실성, 복잡성 및 예측 불가능성을 증가시켜 공격자로부터 선제적인 방어가 가능하다. 이를 통해, 현재의 공격자 우위의 비대칭적 공방관계를 해소할 수 있고 랜섬웨어, 신·변종 악성코드 등 알려지지 않은 공격기술에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왕효근 스텔스솔루션 대표는 “인공지능, 자율주행, 메타버스 등의 기술 발전 및 네트워크 규모가 커짐에 따라 공격표면(Attack Surface)이 늘어나고 있는데, 스텔스MTD를 통해 알려지지 않은 공격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 공격자 우위의 비대칭적 공방관계를 해소할 수 있을 것이다”라며 “이번 ‘RSA 2022’에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의 한국공동관에 참가하여 기업 홍보, 제품 전시, 현지 바이어와의 다양한 미팅을 통해 글로벌 진출을 가시화하고 글로벌 선도기업과의 기술 격차를 줄일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