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09:05 (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 5월 20일까지 모집 진행
상태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 5월 20일까지 모집 진행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2.05.17 10: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주관하고 N15이 운영하는 메르세데스-벤츠 그룹 AG의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인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가 오는 20일까지 참가 스타트업 추가 모집을 진행 중이라고 17일 전했다.

스타트업 아우토반은 유망 스타트업 발굴 및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메르세데스-벤츠 그룹 AG가 2016년 설립한 글로벌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으로, 스타트업에게 전문가 멘토링 및 네트워킹 기회, 벤처 캐피탈을 통한 투자 유치 기회뿐만 아니라, 필요시 개발 공간 및 장비 등을 지원하며, 메르세데스-벤츠의 대표적인 지역 상생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다.

메르세데스-벤츠 본사가 위치한 독일에서 처음 시작된 이후 미국, 중국, 인도 등에 이어 지난 2020년 전 세계 7번째 국가로 국내 개최가 시작된 스타트업 아우토반은 전 세계 각지에서 380여 개 스타트업이 참여해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280개 이상의 스타트업과 협업을 진행한 바 있으며, 국내에서는 누적 총 16개 스타트업이 참여해 성공적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매년 규모와 투자가 확대되고 있다.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에 참여하는 파트너 기업은 저궤도 위성, 사이버 보안, 양자 등 새로운 분야를 포함해 미래 모빌리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지속가능성, 5G, 메타버스, AI 등 다양한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과 협력해 기존 비즈니스 모델을 뛰어넘는 새로운 기술 및 신사업 발굴 기회까지 발굴한다.

올해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는 오는 6월 스타트업 최종 선발이 진행될 ‘셀렉션 데이’를 시작으로 프로젝트 피칭 및 네트워크 행사를 통해 각 스타트업에 파트너사가 배정된다. 7월부터는 100 여일 간 현업 전문가 및 엔지니어와의 정기적 멘토링, 각종 기술 지원과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기술 검증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후 오는 12월 개최되는 최종 피칭 행사 ‘엑스포 데이’에서는 100일간 진행된 프로젝트 개발 성과를 공유하고 네트워킹 이벤트도 함께 진행해 파트너 기업들과 벤처 캐피탈을 통한 투자 유치 기회까지 도모한다. 

운영사인 N15에 의하면,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토마스 클라인 대표는 “스타트업 아우토반을 통해 매력적인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하는 동시에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을 위해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며, “올해에는 새로운 파트너와 함께 모집 분야를 확대하는 만큼 더욱 다양한 분야의 스타트업들의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이 두각을 나타낼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