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7 22:00 (일)
개인정보위, 전 분야 마이데이터 표준화 본격 착수
상태바
개인정보위, 전 분야 마이데이터 표준화 본격 착수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4.12 17: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데이터 형식·전송방식 표준화 사업 착수보고회 개최
출처=개인정보보호위원회
출처=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위원장 윤종인, 이하 ‘개인정보위’)는 4월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마이데이터 형식·전송방식 표준화 사업’의착수보고회(사업자 LG CNS 컨소시엄)를 개최한다.

개인정보위는 이번 착수보고회를 통해 전 분야 마이데이터 도입을 위한 이종 산업 간 마이데이터 표준화를 본격 추진하게 된다.

'마이데이터 표준화’는 모든 참가기관이 같은 의미로 데이터를 이해하도록 서로 다른 데이터 형식과 전송방식 등을 통일하여 분야 간 데이터 이동을 원활하게 하는 작업으로,

현재 금융·공공 등 일부 분야에만 도입된 마이데이터를 전 분야로 확산시키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과정이다.

개인정보위는 마이데이터 데이터 표준화 방안에 따라 마이데이터 표준화를 주관하는 기관(컨트롤타워)으로서, 범부처 ‘마이데이터 표준화 협의회’를 구성·운영하고, 표준화 이행안 마련을 위한 ‘표준화 전략 자문’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마이데이터 형식·전송방식 표준화 사업’을 통해 이종 산업 간 마이데이터 표준화를 본격적으로 실시하게 됐다.

최장혁 개인정보위 사무처장은 “마이데이터 표준화는 전 분야마이데이터의 조기 도입을 위해 우선 추진되어야 하는 사업”이라며 “개인정보위는 이번 표준화 사업을 계기로, 마이데이터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개인 맞춤형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민·관 협력 기반의 데이터 활용 생태계를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