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13:10 (수)
에스넷시스템, 사업모델 혁신 위한 조직 개편 단행
상태바
에스넷시스템, 사업모델 혁신 위한 조직 개편 단행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1.10 16: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 및 고객 중심 조직개편 통한 고객 맞춤형 올인원 서비스 제공

에스넷시스템(대표이사 박효대, 장병강)이 사업모델 혁신을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에스넷시스템은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시장 중심으로 본부를 구성하여 의사결정 속도를 높이는 한편, 제조, 기업, 금융, 공공 의 4개 본부 단위로 구성하여, 고객 특성에 맞는 맞춤형 디지털서비스를 제공한다.

신규사업 개발 및 시장 개척을 위한 전문 조직을 신설했다. BDM(Business Development)은 고객의 비즈니스를 발전시킬 수 있는 사업을 개발하여 제안하고, BTS(Business Transformation Service)는 디지털 전환을 통해 고객의 사업을 효율화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한 C&C(Connected& Communication)는 IoT 기술을 통해 디지털 혁신을 위한 신규 솔루션을 개발을 통해 경쟁력을 높인다.

기업의 클라우드 도입을 지원하는 사업 조직도 새롭게 구성했다. 데이터센터 사업부 및 공공 클라우드 인프라 사업팀을 각각 조직화 하여 기업 및 공공부문의 클라우드 시장을 대응하고, 별도의 센터에서 기술 지원을 담당하게 된다. 이를 통해, 프라이빗 클라우드는 물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성이 가능하도록 이미 GCP(Google Cloud Paltform), NHN, AWS(Amazon Web Service) 등의 퍼블릭 사업자와 협력체계를 갖췄다. 여기에 에스넷시스템의 강점인 SDN(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 기술력을 바탕으로 SDDC(Software Defined Data Center) 사업에 대한 투자도 확대한다.

또한 기술 전담 조직인 메타테크센터를 통해 고객 대응력을 높이고 기술역량을 강화한다. 프로젝트 별 엔지니어 순환을 통해 협력 체계를 공고히 하고 기술엔지니어가 특정 기술 및 산업 군에 국한 되지 않고 다양한 기술 및 산업 영역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여 고객 서비스를 강화하고 엔지니어의 커리어 개발도 돕는다. 자사 기술 연구소인 ‘S2F센터(Smart Science Factory)’를 활용해 기술인재를 적극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에스넷시스템 사업총괄 유홍준 부회장은 “2022년을 ICT 종합 플랫폼 기업으로서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고 고객이 원하는 디지털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체제를 갖추었다”라며 “사업모델 혁신을 통해 매출 성장을 이루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