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01:40 (화)
플라이빗, KB국민은행 출신 내부감사 선임
상태바
플라이빗, KB국민은행 출신 내부감사 선임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12.02 16: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부감사 및 내부통제 체제 구축해 안정적인 기업 성장의 기반 제공할 것
이용곤 상무
플라이빗 내부감사로 선임된 이용곤 상무

플라이빗의 운영사 한국디지털거래소(이하 플라이빗)가 강력한 내부통제 강화를 위해 KB국민은행 출신 내부감사를 선임했다고 2일 밝혔다.

플라이빗 내부감사로 선임된 이용곤 상무는 지난 30년간 KB국민은행에서 경영감사 부장, 준법감시 팀장, 감사부 기획 팀장 등을 거쳐 영업점 지점장, 지역 본부장까지 역임하며 내부통제 및 내부감사에 대한 풍부한 이론과 실무경험을 고루 갖췄으며 내부통제 환경 조성과 시스템 구축 등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내부통제 업무에 대해 정통한 내부통제 및 내부감사 전문가다.

특히 재직 당시 조직 내 부패 발생 가능성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내부통제 관련 시스템 규정-지침 제정 및 합리적인 조직 재정비 등 내부통제 모범사례로 인정받아 국민은행 은행장 표창장, 금융감독원장 표창장 등 기업과 국가가 인증한 다수의 수상 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제공인 내부감사사(CIA) 전문 자격증 등을 취득했다.

플라이빗 측은 이번 인사를 통한 내부통제 정립 및 체계 강화를 위해 임직원의 법규 준수 인식을 제고하고 윤리의식을 일깨우는 동시에 업무 전반의 내부통제에 대한 취약 요인을 점검·개선할 예정이며 금융당국이 요구하는 수준의 내부통제 역량 강화를 위해 기업의 윤리경영을 모범적으로 실천해 나갈 방침이다.

이용곤 플라이빗 내부감사 상무는 “기업의 전략과 목표에 부합하기 위해 관련 법규 준수를 통한 내부감사 및 내부통제 체제를 구축하고 기업 내 준법 문화를 확산시켜 안정적인 성장 기반을 제공할 계획이다”라며 “주주를 포함한 회사와 임직원을 보호하고 고객이 신뢰하고 안심하게 거래할 수 있는 효율적인 내부감사 운영으로 기업의 가치를 높이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플라이빗은 지난 1일부터 특정금융정보법에 대한 법률 및 규제 준수를 위해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고객확인제도(CDD)를 시행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플라이빗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