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14:25 (화)
슈프리마, 중국 제외 글로벌 바이오인식 시장 점유율 1위 달성
상태바
슈프리마, 중국 제외 글로벌 바이오인식 시장 점유율 1위 달성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10.26 2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시장조사 기관 옴디아(Omdia)는 2021 출입통제 데이터베이스 분석 자료를 통해 슈프리마가 지문 및 얼굴 인식 등 바이오 인식을 활용한 출입통제 장치 분야에서 약 13%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을 기록해 중국을 제외한 글로벌 시장에서 1위를 달성했으며, 특히 유럽 및 중동·아프리카 지역에서는 다수의 글로벌 보안 기업들을 제치고 2016년에 이어 시장점유율 1위를 지속 유지했다고 밝혔다.

옴디아는 출입통제 시스템의 시장 보고서에서 “슈프리마는 유럽 및 중동·아프리카 지역에서 높은 브랜드 파워를 바탕으로 바이오인식 시장에서 중국을 제외하고 글로벌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라며 “유럽 및 중동·아프리카 지역의 지문인식 장치 판매율 1위의 리더십을 바탕으로 얼굴인식 분야 등에서도 좋은 성과가 나오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한 보고서는 모바일 인증이 2020년 한 해 동안 1,500만 건 이상 다운로드 된 점을 언급하며, 팬데믹 이후 비접촉 방식의 출입통제 수단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음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한편 슈프리마는 올해 3월 글로벌 보안 전문매체 A&S 매거진의 조사에서 출입통제 소프트웨어 부문과 모바일 출입카드 솔루션 부문 모두에서 1위 브랜드로 선정된 바 있다. 특히, 코로나 이전부터 개발해 온 모바일 출입카드 솔루션이 최근 DID(탈중앙화 신원증명)와 모바일 신분증 확산으로 국내외 수요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새로운 인증수단을 넘어 다양한 방면에서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슈프리마 김한철 대표는 “슈프리마는 2000년 창업 이후 지난 20여년 간 바이오 인식 기술을 기반으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모두 아우르는 통합 보안 플랫폼 제공 기업으로 성장했으며, 7개 해외지사 및 140여 해외 파트너들과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공고히 하였다”라며 “앞으로 당사의 AI 딥러닝 기술과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통해 통합 보안 및 출입통제 시장을 끊임없이 혁신하는 리더로 거듭날 것이다”라고 말했다.


◈[PASCON 2021] 공공•금융•기업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에 초대합니다.

-2022년 공공∙기업 정보보안책임자/실무자를 위한 최고의 컨퍼런스-

△주최: 데일리시큐

△후원: 개인정보보호위원회•한국인터넷진흥원•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참석대상: 공공기관•공기업•정부산하기관•금융기관•의료•교육•일반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호 담당자, IT담당자 등 1,000여 명 참석

(※위 관계자 이외 일반인은 참석 금지)

△일시: 2021년 11월 11일 목요일(오전9시~오후5시30분)

△장소: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전관

△솔루션전시회: 국내•외 최신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호 솔루션

△교육인증: 공무원 정보보호/개인정보보호 교육 및 자격증 유지 교육시간 7시간인정

△사전등록: 클릭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 mkgil@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