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6 19:35 (월)
하시코프, 제로 트러스트 보안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 확대
상태바
하시코프, 제로 트러스트 보안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 확대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10.21 16: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시코프는 제로 트러스트 보안 프레임워크의 일환으로 하시코프 바운더리와 마이크로소프트의 애저 AD를 이용하여 서비스와 애플리케이션 및 호스트에 어디서나 안전하게 액세스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하시코프의 보안 원격 액세스 솔루션인 바운더리와 마이크로소프트의 엔터프라이즈 ID 플랫폼인 애저 AD를 결합하면 애플리케이션 및 중요 시스템에 쉽게 액세스할 수 있다. 이 솔루션을 통해 조직의 신뢰할 수 있는 ID를 기반으로 세분화된 권한 부여 정책을 수립할 수 있다.

하시코프와 마이크로소프트는 바운더리 및 애저 AD 간의 긴밀한 통합을 제공함으로써 애저 ID와 대상, 역할 및 사용 권한을 바운더리 환경에 자동으로 원활하게 온보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하시코프의 공동창업자 겸 CTO인 아몬 데드가(Armon Dadgar)는 “보안 공격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으며, 운영중단 사례와 비용 부담도 더욱 커지고 있다. 이를 더욱 복잡하게 만드는 것은 원격 작업이 증가하면서 신뢰할 수 있는 ‘대상(Who)’과 ‘역할(What)’을 식별하기가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다는 점이다”라며“점점 증가하는 동적 클라우드 환경에서는 경계 기반 보안(Perimeter based Security) 및 기존의 권한접근관리(Privileged Access Management) 툴로는 더 이상 충분하지 않다. 이제 제로 트러스트 보안에 부합할 수 있도록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하여 클라우드 보안과 제로 트러스트를 선도하는 안전한 원격 액세스 솔루션을 구축했다”라고 말했다.

동적 환경에 대한 안전한 원격 액세스 요구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그러나 기업의 프라이빗 네트워크에 대한 보안 액세스를 기반으로 구축된 기존의 솔루션은 단기적인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는 효과적으로 확장되기 어렵다. 또한 상당히 수동적인 보안 워크플로우에서 구성 및 액세스를 관리해야 하는 오버헤드로 인해 직원들의 생산성이 저하되고, 무분별한 권한 부여의 위험성과 위반 가능성이 높아질 수 있다.

이번 협력을 통해 하시코프의 현대적이고, 간단한 보안 원격 액세스 솔루션을 마이크로소프트의 엔터프라이즈 ID 플랫폼과 결합함으로써 사용자들은 세분화된 권한 부여를 통해 애플리케이션 및 중요 시스템에 빠르고, 쉽게 액세스할 수 있게 되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ID 및 네트워크 액세스 사업부 부사장인 수 본(Sue Bohn)은 “하시코프와 마이크로소프트는 원격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중요한 리소스와 인프라에 대한 액세스를 확장하고, 보안 상태를 개선하는 방법에 대해 동일한 비전을 추구하고 있다. 두 회사 모두 매우 엄격하게 멀티 클라우드 자동화 및 보안을 처리하고 있기 때문에 우리는 하시코프와의 관계 강화에 중점을 두고 있다”라며 “보안 원격 액세스에 중점을 둔 이번 협업의 다음 단계에서는 계속해서 진화하는 이기종 환경에 제로 트러스트 보안을 제공하여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우리의 노력을 확장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PASCON 2021] 공공•금융•기업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에 초대합니다.

-2022년 공공∙기업 정보보안책임자/실무자를 위한 최고의 컨퍼런스-

△주최: 데일리시큐

△후원: 개인정보보호위원회•한국인터넷진흥원•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참석대상: 공공기관•공기업•정부산하기관•금융기관•의료•교육•일반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호 담당자, IT담당자 등 1,000여 명 참석

(※위 관계자 이외 일반인은 참석 금지)

△일시: 2021년 11월 11일 목요일(오전9시~오후5시30분)

△장소: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전관

△솔루션전시회: 국내•외 최신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호 솔루션

△교육인증: 공무원 정보보호/개인정보보호 교육 및 자격증 유지 교육시간 7시간인정

△사전등록: 클릭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 mkgil@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