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11:40 (화)
[2021 국감] “복지부서 백신위탁시설에 제공한 랜섬웨어 예방프로그램…설치율 고작 50%”
상태바
[2021 국감] “복지부서 백신위탁시설에 제공한 랜섬웨어 예방프로그램…설치율 고작 50%”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10.07 13: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산하기관인 사회보장정보원 소속 진료정보침해대응센터(‘이하 침해대응센터)에서 백신위탁시설에 제공한 랜섬웨어 예방프로그램 설치율은 고작 50%에 불과했다. 

이번에 침해대응센터에서 백신위탁시설을 대상으로 제공한 랜섬웨어 예방프로그램 설치 현황을 보면 전체 백신위탁시설 13,320곳 중 실제 설치한 백신위탁시설은 6,663곳으로 전체 대비 설치율은 고작 50%에 불과하다.

백신위탁시설의 경우에는 PC를 통해 많은 백신접종자들의 개인정보와 건강상태 등의 내용을 다루기 때문에 철저한 보안이 필요하다

이에 침해대응센터는 보건복지부의 위탁을 받아 백신위탁시설을 대상으로 랜섬웨어 예방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는 것이다.

실제 해당 백신위탁시설에서 랜섬웨어 예방프로그램을 설치하면서 2건의 잠복해 있던 악성코드가 발견했고, 설치 후 3건의 악성코드 공격이 감지 되었다고 한다.

이에 강기윤 의원은 “최근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랜섬웨어 공격이 발생하고 있다”며 “백신위탁시설의 경우 많은 인원의 개인정보를 다루는 만큼 보건복지부는 모든 백신위탁시설에 랜섬웨어 프로그램이 설치될 수 있도록 적극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