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4 16:10 (토)
악성코드 잡는 마우스…잘만테크-안랩 공동개발
상태바
악성코드 잡는 마우스…잘만테크-안랩 공동개발
  • 길민권
  • 승인 2011.12.13 08: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악성코드 감염, 치료, 안전여부 마우스 3색 변화로 알람
쿨링솔루션 전문기업 잘만테크(대표 박민석)와 안철수연구소(대표 김홍선)는 컴퓨터 내 악성코드 침투 상황을 실시간을 알려주고 내장된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해 치료까지 가능한 ‘V3 알람마우스’ 2종을 개발해 15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V3 알람마우스’는 잘만테크와 안철수연구소, 롯데마트 즉 소프트웨어 개발사와 하드웨어 제조사, 유통사가 힘을 합쳐 제품 개발 및 판매까지 협력한 제품이라는 점에서 상생 모범 사례라고 평가할 만하다.
 
‘V3 알람마우스’는 HID (Human Interface Device) Class Driver 통신 방식으로 마치 신호등처럼 마우스 본체의 색 변화를 통해 악성코드 상황을 사용자에게 알려준다. 마우스에 내장된 고휘도 RGB LED가 바이러스 및 악성코드 침투 등 PC 보안상태 위험 가능성이 감지될 경우 빨강색으로 변하고 안철수연구소의 V3 백신이 치료에 들어가거나 시스템 업데이트 등 새로운 작업을 하게될 경우 노랑색으로 알려준다. 평상시 안전한 상태에서는 파란색을 띄게 된다. 신호등 같은 알람 기능은 보안 문제에 취약한 사용자의 보안 의식을 높여주고 보안 문제를 쉽게 해결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제품은 악성코드 여부를 알려주는 일반형과 V3 설치 프로그램을 마우스에 내장해 컴퓨터 연결 후 설치 가능한 삽입형(V3 알람마우스 플러스) 두 종류로 판매된다. 일반형 V3마우스는 V3백신 프로그램이 설치된 PC에서 작동되며, 백신 프로그램 삽입형 ‘V3 알람마우스 플러스’는 2GB 메모리가 내장되어 USB 메모리처럼 파일을 옮기거나 저장할 수도 있다. 또한 여러대의 컴퓨터를 사용하는 가정을 위해 기종에 상관 없이 최대 3대까지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이미 설치된 PC에서 V3를 사용하지 않는다면 다른 PC에서 설치 및 사용이 가능하다.
 
‘V3 알람마우스’는 롯데마트와 잘만테크, 안철수연구소가 손잡고 6개월간의 개발기간을 거쳐 세계 최초로 개발한 제품이다. 가격은 일반형(V3 알람마우스)은 29,000원, V3 백신 삽입형(V3 알람마우스 플러스)은 54,000원으로 전국 롯데마트에서만 구입이 가능하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