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06:45 (월)
예비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에도 '민간 간편인증 서비스' 도입
상태바
예비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에도 '민간 간편인증 서비스' 도입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8.17 15: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는 예비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에 간편인증을 도입해 8월 17일부터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로그인시 (구)공인인증서, 휴대폰인증, 디지털원패스, 아이핀 4가지만 사용 가능했으나, 여기에 카카오·삼성패스 등 간편인증 서비스를 추가했다. 이에 예비군들은 간편하게 예비군 웹사이트에 접속하여 온라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예비군 웹사이트는 예비군이 훈련과 관련된 대부분의 업무를 온라인으로 해결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이를 통해 훈련정보 확인, 훈련 신청(전국단위/휴일), 훈련 연기·보류 신청 등을 온라인 비대면으로 처리 할 수 있으나, 서비스를 이용하는 예비군들이 복잡한 본인확인 절차로인해 사용간 불편함을 느껴왔다.

민간 간편인증 서비스가 추가되면, 예비군들이 개인적으로 선호하는 플랫폼(카카오, 삼성 패스, KB은행, 이동통신사 패스, NHN 페이코)과 인증방식(PIN, 패턴, 지문 등)을 선택할 수 있게 됐다. 해당 서비스는 예비군 PC홈페이지뿐만 아니라 모바일 웹이나 앱(Android, iOS)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이번 개선은 행정안전부(공공웹사이트 간편인증 확대 사업)의 기술지원을 받아 지난 6월부터 3개월간 구축했고, 8월 17일부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국방부는 이번 개선으로 사용자의 접근성·편의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전망한다. 이와 더불어 예산 절감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동안 휴대폰 인증 방식을 통한 본인확인 시 사용건당 발생했던 문자이용료, 통신료 등이 발생했다. 이를위해 필요했던 국방부 예산(연간 2억원 내외)이 상당 부분 절감될 것이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