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13:15 (토)
마크애니, 동형암호 기술 활용한 국가통계 분석시스템 개발 착수
상태바
마크애니, 동형암호 기술 활용한 국가통계 분석시스템 개발 착수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6.30 16: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형암호를 활용한 국가통계분석시스템 개발 목표
동형암호를 활용한 국가통계분석시스템 개발 목표

마크애니(대표 최종욱)는 동형암호 기술을 활용한 국가통계 분석시스템 개발에 착수했다고 30일 밝혔다.

동형암호는 데이터를 암호화된 상태로 가공, 연산이 가능한 차세대 암호기술이다. 이 기술로 흩어져 있는 국가통계데이터를 민감정보 노출없이 분석하는 기술을 개발해 데이터 활용 증대와 공공서비스의 질 향상을 도모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정보보호 핵심원천기술 개발사업’의 일환인 이번 사업은 3년 간 총 55억 원이 투입된다. 주관기관은 마크애니, 참여기관은 시큐센, 고려대학교다. 주관기관인 마크애니는 동형암호 기반 통계분석시스템 설계와 개발을 담당한다. 개발 완료 후 통계청 산하 국가통계시스템에 적용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번 개발로 동형암호 기반 국가통계분석 시스템이 탄생할 예정이다. 동형암호 데이터 분석은 여러 규제로부터 자유롭지 못한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머신러닝 등을 활성화할 보안기술로 가치를 인정받아 전세계적으로 연구가 이루어지는 추세다. 이 기술이 적용되면 민감정보 노출없이 각 기관의 통계데이터를 결합, 분석이 가능해져 개인정보 유출 우려로 통계데이터 활용이 어려운 단점이 상쇄될 전망이다.

방대한 데이터를 처리하기 위한 데이터 인증기술도 적용된다. 공공기관, 지자체, 공기업 등이 보유한 데이터의 분석을 위해서는 대규모 데이터 처리기술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머클트리 기반 대규모 데이터 인증기술을 고도화한다. 머클트리는 블록체인의 구조가 되는 기술로 2015년에 마크애니가 상용화에 성공했다. 이 기술은 50만 개의 대리서명 생성과 10억 개 이상의 노드를 동시에 운영할 수 있어 흩어져 있는 데이터를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마크애니 최종욱 대표는 “마크애니는 2000년 암호화기술을 개발한 이후 지속적으로 개발역량을 높여왔다”라며 “현재는 동형암호, 양자암호, 영지식증명 등을 개발하는 연구조직을 구성해 안전하게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보안기술을 만들 것이다”라고 말했다.


◈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개최(MPIS 2021)

-개최일: 2021년 7월 6일(화)

-장소: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참석대상: 국내 모든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책임자 및 실무자 / IT시스템 관리자 / 의료 관련 공공기관 담당자 등 300여 명

-보안교육이수: 7시간 인정

-비용: 병원 및 의료관련 공무원은 무료 참관 (이외 유료)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