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04:55 (화)
아티프렌즈, 차세대 블록체인 엔진 사슬(SASEUL) 안정화 완료
상태바
아티프렌즈, 차세대 블록체인 엔진 사슬(SASEUL) 안정화 완료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1.06.24 21: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티프렌즈 이정우 대표 (사진제공=아티프렌즈)
아티프렌즈 이정우 대표 (사진제공-아티프렌즈)

블록체인 기술 스타트업 아티프렌즈(대표 이정우)가 독자 개발에 성공한 차세대 블록체인 엔진 ‘사슬’의 안정화 및 최적화를 완료한데 이어 올해를 퀀텀점프 원년으로 삼고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 사업 확장에 나설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아티프렌즈는 2019년 이더리움의 느린 속도라는 단점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토종 블록체인 메인넷인 ‘사슬(SASEUL)’ 엔진 개발에 성공했다. 자체적인 기술들로 완성된 엔진 사슬은 2020년까지 안정화 테스트를 거쳤으며, 올해부터는 사슬의 상용화와 확장사업에 본격 나서고 있다.

아티프렌즈 개발팀 관계자는 “사슬은 PoW, PoS 등의 합의 알고리즘이 아닌, 자체 개발한 HAP-2(가설수락검증)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한다. 실제 이더리움의 느린 속도라는 단점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하이퍼레저, 클레이튼 등의 가장 큰 단점인 탈중앙화 포기 문제부터 아비터(Arbiter)라는 별도의 스토리지 노드를 개발해 저장공간 문제도 개선했다”라고 말했다.

현재 아티프렌즈는 우수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블록체인 엔진을 이용해 블록체인 기술 개발과 사업을 고려하는 업체들을 대상으로 컨설팅 및 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블록체인에 대한 높은 기술 장벽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업체들의 기술 지원을 위해 아티프렌즈에서는 적은 비용으로 효율적으로 개선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 기술을 모듈화한 솔루션을 판매 중이다.

아티프렌즈 이정우 대표는 “사슬 엔진의 보급화가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이루어져 현재까지 약 8억 원 이상의 매출을 달성했다. 이어 3, 4분기 수주잔고를 확보하면서 올해 20억의 매출을 내다보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티프렌즈에서는 시세확장으로 충원을 위한 공개 상시 채용을 실시한다.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의 블록체인 노드 설치 경험자와 백엔드, 프론트엔드 등 전방위적으로 블록체인 개발자들을 적극 채용 중이다. 채용 관련해서는 회사 홈페이지 사이트를 참조하면 된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