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8 23:15 (금)
연세대학교, 인공지능대학원 개원
상태바
연세대학교, 인공지능대학원 개원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6.10 16: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산업 디지털 전환 이끌 인공지능 전문인재 양성 및 산학협력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는 6월 10일 연세대학교 인공지능 대학원 개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개원식에는 과기정통부 조경식 제2차관, 연세대학교 서승환 총장,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및 산업계 협 력기업의 대표가 참석하여 인공지능 대학원의 성공적 추진을 격려했다.

연세대학교 인공지능 대학원은 2020년에 선정되었으며, 매년 50명의 학생을 선발해 인공지능 분야의 세계적 연구역량을 갖춘 석․박사급 전문인재로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부는 최대10년(5년+3년+2년), 연 20억원(1차년도 10억원), 최대 190억원이 지원한다.

이를 위해, 인공지능 핵심이론에서 융합교육으로 이어지는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우수한 교육․연구 역량을 보유한 전임교원도 지속적으로 확보하여 심화형 인재를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세부적으로, 인공지능 핵심 이론교육은 인공지능 학습모형(모델) 고도화를 위한 원천기술, 인공지능 모형(모델) 최적화를 위한 시스템 설계 기술, 인공지능 영상․음성․언어 인지 고도화 기술 등 세 개의 축으로 구성하였으며, 인공지능 융합교육은 의료, 금융, 공학, 인문사회 등 타 학문 분야의 14개 학과가 참여하여 운영하고, 각 분야에 인공지능 기술 확산을 위한 연구 프로그램도 가동한다.

아울러, 인공지능 연구 및 산학 협력을 뒷받침하기 위해 100억원 규모의 자체 투자를 통한 대규모 인공지능 데이터 센터를 구축하고, 다양한 학내 창업지원 프로그램 및 창업자금 지원 등과 연계하여 학생들의 창업․성장도 지원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조경식 제2차관은 “최근 인공지능이 모든 산업에서 활용되어 디지털 전환을 촉발하고 있는 만큼 우수한 역량을 보유한 인재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라고 언급하며 “연세대학교가 세계적 수준의 인재양성과 함께 산업계와 협력을 통해 국가 디지털 전환 가속화에 힘을 더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정부도 우수한 인공지능 인재가 산업 현장에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인공지능 대학원 프로그램은 2019년부터 선정이 시작되었으며, 현재 인공지능 대학원 10개,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 4개가 선정되어 운영되고 있다.

인공지능대학원은 광주과기원, 고려대, 성균관대, 연세대, 울산과기원, 포항공대, 한국과기원, 한양대 등이다.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는 부산대, 인하대, 충남대, 한양대에리카 등이다.

7월 중으로 인공지능 중심지(허브)를 신규 선정해 산학연 협력과 인공지능 연구․인재양성 체계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개최(MPIS 2021)

-개최일: 2021년 7월 6일(화)

-장소: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참석대상: 국내 모든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책임자 및 실무자 / IT시스템 관리자 / 의료 관련 공공기관 담당자 등 300여 명

-비용: 병원 및 의료 관련 공무원은 무료 참관 (이외 유료)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