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14:15 (수)
파수, 오산시청에 재택근무 문서 보안 솔루션 제공
상태바
파수, 오산시청에 재택근무 문서 보안 솔루션 제공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5.25 15: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식회사 파수(이하 파수, 대표 조규곤)가 오산시청에 재택근무 문서 보안 솔루션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지속되는 코로나 19 사태로 공공기관에서는 GVPN(정부원격근무서비스)을 활용한 비대면 근무 방식이 확대 시행되면서 산업자원부 원격근무 보안관리 지침, KISA의 비대면 업무환경 도입 운영을 위한 보안가이드라인, 국가정보원 정보보안 기본지침 등 다양한 재택근무 보안 정책 가이드라인이 제시되고 있다.

이에 오산시청은 보안이 취약한 재택, 파견, 이동근무 환경에서 업무 진행 시 중요 정보에 대한 보안 대책 방안으로 재택근무용 파수 엔터프라이즈 디알엠(Fasoo Enterprise DRM)을 도입하기로 했다.

재택근무용 파수 엔터프라이즈 디알엠은 중요 내용을 담은 데이터 자체를 암호화해, 접근 권한 통제 및 추적 기능을 제공하는 솔루션이다. 해당 솔루션을 적용하면 GVPN이 연결돼 있는 동안에는 내부 정책에 따라 PC에서 생성 및 저장한 문서, 내부 업무시스템 접속 후 다운로드한 문서 등이 실시간으로 암호화된다. 암호화 문서 사용 후 사내 업무시스템으로 업로드 시에는 자동 복호화된다. 암호화된 문서는 사용자 권한별로 열람, 편집, 인쇄, 캡처 등이 실시간으로 제어되며, 문서를 사용한 모든 내역들은 DRM 서버로 실시간 전송돼 중요 정보가 유출 될 시 사후 추적이 가능하다. GVPN 연결 해제 시에는 평소 사용자 PC 환경으로 자동 변화되며, 기존 암호화된 문서는 무단 열람이 불가하다.

오산시청 관계자는 “코로나 19 사태로 기관의 근무환경이 변하다 보니 보안이 취약한 재택근무 환경에서도 안전한 문서 작업이 가능한 시스템이 필요했다”라며 “GVPN 환경에 최적화된 파수 재택근무용 보안 솔루션을 통해 임직원의 업무 환경 변화는 최소화하면서 재택근무 시에도 중요 정보 유출을 방지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했다.

파수 조규곤 대표는 “비대면 문화의 일상화로 업무를 진행하는 장소가 기관 및 기업 내부에 국한되어 있지 않다 보니, 원격 근무를 위한 보안 인프라를 마련하고자 하는 곳들이 늘어나고 있다”라며 “파수 솔루션을 통해 보안성과 업무 효율성을 모두 고려한 스마트워크 환경을 구축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