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10:10 (토)
티맥스에이아이, 차량 감지 특화된 ‘오토캘리브레이션’ 기술 특허 취득
상태바
티맥스에이아이, 차량 감지 특화된 ‘오토캘리브레이션’ 기술 특허 취득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5.17 17: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품질의 영상 환경에서도 원활하게 차량 감지 및 구분, 측정 가능

AI 플랫폼-서비스 전문기업 티맥스에이아이(대표 이동석)는 미국과 국내에서 동시에 AI 기반 기술인 ‘오토캘리브레이션(Autocalibration)’ 관련 특허를 취득했다고 17일 밝혔다.

오토캘리브레이션은 카메라의 정밀도 및 정확성을 증진시켜 카메라 렌즈에 의한 상의 왜곡을 줄이는 기술이다. 카메라가 획득한 데이터와 현실 세계의 모습이 일치하도록 지원한다. 티맥스에이아이는 차량 감지에 특화된 오토캘리브레이션 기술을 발명했다.

티맥스가 출원한 오토캘리브레이션 기술을 사용하면 저해상도, 장거리 촬영 등 저품질의 영상 환경에서도 원활하게 차량 감지 및 구분, 측정할 수 있다. 사전에 특정 차량 종류를 미리 지정하고, 해당 차량의 3D 모델을 촬영 영상에 맞춰보며 차량을 감지해야 했던 기존의 기술 한계를 극복했다.

티맥스에이아이의 특허 기술은 특정 종류 차량의 3D 모델 대신 특정 체급 차량의 3D 경계 박스(맵 서버에서 그려지는 지리적 영역의 범위)로 체스보드 캘리브레이션(길이를 알고 있는 체스판 등의 격자 패턴을 카메라 앞에 두고 촬영해 매트릭스 좌표를 산출하는 측정법)을 시행한다.

이를 통해 차량의 3D 모델을 확보하지 않아도 되고, 특정 차종이 촬영되기까지 기다리지 않아도 된다. 저해상도 및 장거리 촬영 영상에서 차량의 특징이나 모서리 등 디테일한 부분을 추출할 때 발생하는 오차도 대폭 줄였다.

티맥스에이아이 측은 오토캘리브레이션 특허 기술을 적용하여 CCTV 보안관제 및 교통 관제 등의 분야에서 신규 사업 기회를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이동석 티맥스에이아이 대표는 “티맥스에이아이는 인공지능 전 영역의 기술을 연구하고 있어 향후에도 다수의 특허를 취득할 계획이다”라며 “특허 기술을 바탕으로 AI와 클라우드 기반의 통합 AI 플랫폼 서비스를 선보이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