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12:35 (월)
이글루시큐리티, 4건의 취약점 진단 특허 등록 완료
상태바
이글루시큐리티, 4건의 취약점 진단 특허 등록 완료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4.22 14: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적인 연구개발 투자로 핵심 기술 역량 확보

이글루시큐리티(대표이사 이득춘)는 보안 취약점 진단의 정확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4건의 취약점 진단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글루시큐리티는 취득한 특허기술을 자산 위협 관리-보안 진단 자동화 솔루션인 ‘Smart[Guard](스마트가드)’에 적용할 계획이다.

2건의 특허는 취약점 진단 스크립트 실행 시 오류 발생 가능성을 낮추는 기술이다. 취약점 진단 스크립트를 실행하기 앞서 진단 대상 서버에서 실행이 제한되거나 진단 대상 서버에 손상을 야기할 위험이 있는 명령어를 분류하여 비위험 명령어로 대체한다. 또한, 진단 대상 서버에서 설정 파일을 수집한 뒤 진단 수행 서버에서 설정 파일에 대해 진단 스크립트를 실행하는 이원화된 진단 방법을 제공한다. 스크립트 실행 과정에서 오진단 및 실행 오류가 발생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고, 업무 부담을 해소할 수 있다.

2건의 특허는 적시에 고위험군 취약점에 대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술이다. 취약점 조치 담당자가 객관적 지표에 따라 보안 조치 여부를 결정할 수 있도록 진단 대상 서버에서 발견된 보안 취약점의 긴급도를 산출하여 제공한다. 또한, 보안관제 요원이 발견한 미 진단-취약 자산에 대해 일원화된 조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보안관제 요원이 취약점 진단부터 조치까지의 전 과정을 조율할 수 있는 대시보드를 제공한다. 고위험군 취약점에 대한 가시성을 높이고 이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이글루시큐리티 이득춘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온라인 협업 및 원격 업무 지원 솔루션, 산업제어시스템(ICS)등 다양한 기업 자산의 취약점을 노리는 사이버 공격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능동적인 취약점 관리를 통해 고도화된 사이버 침해 시도에 대한 대응력을 강화했으면 한다. 이글루시큐리티 역시 AI 기반 정보보호 선도 기업으로써 지속적인 연구개발 투자로 핵심 기술 역량 확보에 힘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 상반기 최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G-PRIVACY 2021 온라인 개최

-주최: 데일리시큐

-후원: 개인정보보호위원회•한국인터넷진흥원•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2021년 4월 28일~29일 온라인

-2일 참가시 14시간 보안교육 이수

-공공•금융•기업 보안실무자 1,500명 이상 참석

-최신 국내•외 보안솔루션 사이버 전시관 개최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