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1 20:45 (화)
개인정보위, 알쏭달쏭 개인정보 문제들…궁금증 해소 나서
상태바
개인정보위, 알쏭달쏭 개인정보 문제들…궁금증 해소 나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4.08 18: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야별로 주요 문의사항 정리해 상담사례집 발간 계획

개인정보보호위원회(위원장 윤종인, 이하 개인정보위)는 국민 다수가 궁금해하는 생활 속 개인정보 관련 내용을 누구나 쉽고,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표준해석 사례로 정리하여 제공할 계획이다.

지난 해 8월 5일 통합 개인정보위가 출범한 이후 국민‧기업 등으로부터 총 1,060건의 법령해석 민원이 있었으며, 2011년 개인정보위 출범 이후 262건의 법령해석 심의·의결이 있었다.

조문별로는 제2조 개인정보의 정의(125건), 제15조 개인정보의 수집‧이용(164건)과 제18조 개인정보의 목적 외 수집·이용·제공(117건) 등에 대한 질의가 많았다.

업무영역별로는 CCTV(160건), 정보통신(145건), 공동주택(133건) 등에 대한 질의가 많았다.

개인정보위는 주요 법 조항별로 문의내용에 대해 체계적인 내용 검토를 통하여 표준해석을 정립하고 이를 상반기 중 개인정보위 누리집과 개인정보보호 종합포털 등에 공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국민비서 챗봇’에도 표준해석례를 제공해 민원인들의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또한 공동주택 분야(6월), CCTV 분야(8월), 정보통신 분야(10월) 등 업무 분야별로 주요 문의사항을 정리하여 상담사례집을 발간할 계획이다.

상담사례집은 개인정보위 누리집(pipc.go.kr), 개인정보보호 종합포털(privacy.go.kr) 등을 통해 공개하고 지방자치단체, 주택관리사협회 등 관계기관에도 배포하여 활용토록 할 예정이다.

이로써 국민들은 국민신문고 등에 직접 민원을 제기하지 않고도 온라인 검색을 통해 손쉽게 개인정보 관련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김회수 개인정보위 기획조정관은 “개인정보는 국민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어, 법령해석 요청은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라며 “앞으로도 주기적으로 질의내용을 검토하고 해석사항을 현행화하여 국민들의 개인정보 관련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도록 하고 기업들이 개인정보를 잘 보호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 상반기 최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G-PRIVACY 2021 온라인 개최

-2021년 4월 28일~29일 온라인

-2일 참가시 14시간 보안교육 이수

-공공·금융·기업 보안실무자 1,000명 이상 참석

-최신 국내·외 보안솔루션 사이버 전시 참관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